최종편집 : 2021-09-24 12:06 (금)
울산시, 해파랑길 홍보 지역경제 활성화 나서
상태바
울산시, 해파랑길 홍보 지역경제 활성화 나서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8.11.30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바다를 어깨에 걸치고 걷는 월산권역 해파랑길

울산시가 전국 걷기지도자와 전문워커들이 참여한 해파랑 길걷기 대회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나섰다.

울산시는 오는 12월 1~2일 울산권역 해파랑길 걷기 투어를 개최한다.

울산권역 해파랑길 홍보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실시하는 이번 걷기 행사에는 전국 걷기지도자와 전문워커 70명이 참가한다.

1일차에는 나사해변(오후 12시 30분 출발)∼간절곳~진하해변(L=6.9km), 울산대공원~고래전망대~태화강전망대~태화강대공원~태화루~태화교하부(오후 5시 도착)(L=16.5km) 구간을 걷는다.

2일차에는 슬도(오전 6시 30분 출발)~대왕암공원~일산해변(5.0km), 주전해변~정자항~강동화암주상절리~신명교차로(오후 2시30분 도착)구간까지 이틀간 약 40km정도를 걸을 걷게 된다.

아와 함께 걷기행사 주요지점마다 문화해설사들이 배치돼 해파랑길과 울산관광지에 대한 설명도 실시해 참가자의 이해를 돕을 예정이다.

또 1일차 걷기 일정이 끝난 오후 6시 30분부터는 현대호텔 2층 크리스탈 홀에서 환영인사와 해파랑길 및 울산관광에 대한 홍보와 참가자의 걷기투어 소감발표 등을 실시한다.

울산시 관광진흥과 관계자는 “이번 행사 참여자들은 각 지역에서 걷기분야에 영향력이 있는 분들로,이번 행사를 통해 체류형 관광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