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3 23:10 (목)
'추위가 반가운 스키장' 휘닉스 평창,인공제설 시작
상태바
'추위가 반가운 스키장' 휘닉스 평창,인공제설 시작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8.10.30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휘닉스 평창

아직 가을 단풍이 한창인데 스키장 슬로프는 벌써 흰 눈으로 덮혔다.

기온이 뚝 떨어지며 오늘(30일) 서울·수원 등에서 첫 얼음과 첫 서리가 관측된 가운데 휘닉스 평창이 인공 제설을 시작해 스키장 개장 준비에 나섰다.

휘닉스 평창 관계자는 “30일 새벽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첫 제설 작업을 시작했다”며 “향후 영하의 날씨가 계속되는 한 제설작업을 계속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스키장 개장은 11월 중순쯤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