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3 12:23 (월)
동계올림픽과 함께한 '정선고드름축제' 마무리도 같이
상태바
동계올림픽과 함께한 '정선고드름축제' 마무리도 같이
  • 오재랑 기자
  • 승인 2018.02.25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객 17만 여명 놀이체험 함께하며 겨울재미에 ‘폭’
▲ 맨손 송어잡이

[투어코리아]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동안 정선 조양강변에서 열린 정선 고드름축제가 17만 여명의 국내외 관광객들을 유치하는 성과를 거두고 25일 마무리 된다.

정선에 오면 빙(氷)굿(Good)! 방긋!”을 주제로 열린 정선 고드름축제는 지난 7일 막이 올라 관광객들에게 19일간 즐거움과 재미,황홀한 감동을 선사했다.

▲ 정선고드름 축제 썰매타기

올해 선 고드름축제는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에 열려 전 세계인들이 함께하는 겨울축제가 됐다.

평창올림픽을 관람하면서 정선 축제장을 찾은 외국인들은 정선아리랑 소리 공연관람과 함께 설피 및 전통스키 체험, 송어 얼음낚시, 얼음썰매, 눈썰매 등 다양한 놀이체험을 하며 한국 겨울재미에 폭 빠졌다. 또한 정선 특유의 토속음식을 통해 맛·멋·흥이 넘치는 추억을 담아갔다.

설 연휴 기간인 15~17일에는 정선에서 알파인 경기와 정선 5일장, 정선 고드름축제가 함께 열려 정선을 찾은 관광객이 인산인해를 이루고, 관광객들의 정선 여행의 즐거움도 두 배가 됐다.

▲ 정선고드름 축제 이글루

특히 24일에는 정선이 고향인 배추보이 이상호 선수가 스노보드 경기를 펼치고, 많은 관광객들이 정선 고드름주제관에 모여 응원을 펼치고, 은메달을 확정하는 순간 힘찬 함성과 기쁨을 함께 했다.

올해 고드름축제에서는 가족단위 관광객과 연인, 친구 등 다양한 계층이 찾아와 송어 얼음낚시를 즐기고 올림픽 설상 경기 체험프로그램으로 마련된 설피와 전통스키를 신고 설원을 달리는 이색 설상 스포츠 대회를 함께하는 즐거운 겨울 추억을 쌓았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