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5 17:00 (일)
인천의료관광, 러시아 울란우데에서 관광객 유치 활동
상태바
인천의료관광, 러시아 울란우데에서 관광객 유치 활동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7.06.26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랴티아 호텔 그랜드 홀에서 진행된 한국의료웰니스관광상품전

 [투어코리아] 인천시가 러시아 울란우데에서 열린 ‘한국 의료·웰니스·관광 상품전’에 참가, 현지인들에게 인천시의 선진 의료 환경과 관광지를 소개하는 홍보 행사를 가졌다.

한국관광공사 블라디보스톡 사무소 주최로 지난 25일 개최된 이 행사는 러시아 의료관광 신규시장 발굴을 위해 처음으로 울란우데에서 의료 및 관광을 테마로 열렸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는 이 행사에 인천의료기관과 함께 참여해 현지 의료관광 전문 에이전시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관광도시 인천과 인천의료관광 상품을 소개하고 개별상담도 진행했다.

이에 앞서 23일에는 울란우데 의료관광 전문 에이전시 초청 한국의료관광 설명회를 열었다.

이 행사에는 가천대 길병원, 부평힘찬병원을 포함해 우리나라에서 12개 의료기관과 3개 의료관광 에이전시들이 참가했다.

가천대 길병원은 암질환 특화 의료기관으로서의 강점을 소개했고, 부평힘찬병원은 인천시티투어와 결합된 의료상품을 홍보해 현지 에이전시 및 일반인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인천관광공사 관계자는 “그동안 부랴티아 공화국 일부 부유층들은 개별적으로 한국 의료기관을 이용하는 상황이었다”며 “올해부터 우리나라에서 울란우데로 향하는 직항길도 열린 만큼, 의료관광객 수요 증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울란우데는 러시아 지방자치단체의 하나인 부랴티아 공화국의 주도로, 바이칼 호수 남쪽에 몽골과 국경을 접하고 있다.

전체 인구는 약 100만명(2017년 현재)이며, 부랴티아 공화국의 주 산업은 금광채굴이다. 약 700개의 유용광물 매장지중 금광이 약 300곳에 달한다. 한국과는 하절기에 주 2회 직항이 운항된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