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3 19:02 (금)
‘해안누리길 걷기대회’ 완도서 12~13일 열려
상태바
‘해안누리길 걷기대회’ 완도서 12~13일 열려
  • 이태형 기자
  • 승인 2015.09.10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 대한민국 해안누리길 걷기대회가 완도 ‘명사갯길’에서 오는 12~13일 이틀간 열린다.

이번 대회는 건강의 섬 완도의 청정한 자연 그대로의 길을 걸으면서 저탄소 생활문화를 정착시키자는 취지의 행사로, 대회가 열리는 ‘명사갯길’은 자연 그대로의 길로 경관이 수려하고 우리 해양문화 등을 체험할 수 있는 보행 가능한 해안길이다. 또한 명사갯길은 올해 해양수산부지정 해안누리길 활성화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곳이기도 한다.

 

신지대교 휴게소를 시점으로 해 신지면 동고리까지 총28km를 길이를 자랑하는 명사갯길에는 완도가 자랑하는 신지명사십리 해수욕장도 위치해 있어 은빛고운 모래와 울창한 소나무 숲 등 한폭의 그림 같은 백사장을 감상할 수 있다.

대회 첫날에는 저탄소 생활 실천 대회와 명사갯길 걷기가 진행되며, 둘째날에는 완도타워, 장보고기념관, 장도 코스 걷기 및 농어촌체험 등이 진행된다.

행사 관계자는 “온실가스 1인1톤 줄이기 실천운동을 계기로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참가자들이 아름다운 완도의 자연을 느끼고 건강도 챙기는 기분 좋은 행사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