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5 16:25 (일)
아산 충무병원 의료진 1명 메르스 확진
상태바
아산 충무병원 의료진 1명 메르스 확진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5.06.18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양성자 5명, 유증상자 5명 추가 발생...충무병원 휴진

[투어코리아] 충남 아산시 메르스대책본부(본부장 시장 복기왕)는 지난 11일 아산충무병원에서 메르스 119번 환자 확진 이후 병원에서 격리 중이던 의료인력 중 1명의 확진자와 5명의 의양성자, 5명의 유증상자가 발생했다고 18일 밝혔다.

  대책본부 발표 자료에 따르면 이날 확진된 간호사 A씨(여, 53세)는 지난 6일과 7일 병원 근무시 단독 병실을 쓰던 119번 환자의 건강상태를 체크하기 위해 1~2분간 환자와 접촉했다. 접촉 당시 A씨는 마스크를 착용했지만 119번 환자가 수면 중 마스크가 벗겨져 있는 상태였다고 밝혔다.

대책본부는 A씨가 이 과정에서 감염된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의양성자와 유증상자는 감염경로를 계속해서 추적하고 있다.

A씨는 8일 퇴근 후 9일까지 자택에서 휴식을 취한 후 10일 출근 했으며 11일 119번 환자 확진으로 인해 현재까지 병원 격리 중에 있었다.

대책본부는 A씨의 확진 판정과 동시에 아산소방서와 협조해 격벽차를 이용 간호사 A씨를 국립중앙의료원에 긴급 이송했으며 의양성자 5명과 유증상자 5명에 대해서도 전국의 음압병실이 갖춰진 의료기관이 확보 되는대로 분리 이송할 예정이다.

 이어 충무병원 6병동과 7병동에 입원 중인 메르스 증상 미발현 환자 38명에 대해서는 충무병원 내 모든 병동을 총 동원해 1인 1병실 입원 조치시켰다.

병실 부족으로 전원이 필요한 17명에 대해서는 천안의료원 등에 분산 전원시키고 있다. 현재 충무병원은 입원 환자 진료 외의 진료는 잠정 휴진 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