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5 21:45 (금)
요우커, 분단의 현장 ‘철원’에 가다!
상태바
요우커, 분단의 현장 ‘철원’에 가다!
  • 오재랑 기자
  • 승인 2015.05.15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 중국에서 온 요우커 130명이 15일 DMZ 특별 관광열차를 타고 철원군 백마고지(경원선)역에 도착, 세계 유일의 분단현장을 둘러봤다.

이들은 대마리 두루미평화마을을 방문해 떡메치기, 손두부 만들기 등 한국 전통음식 만들기 체험과 철원오대쌀을 이용한 시골밥상을 즐긴 뒤 평화전망대, 제2땅굴, 노동당사를 견학했다.

이번 요우커 철원 방문 행사는 농협중앙회 코레일, 농식품부, 철원군이 협업해 성사됐으며, 오늘 이 행사를 계기로 하반기부터 요우커의 여행을 계획할 예정이다.

철원군 관계자는 “보다 더 많은 중국 관광객들이 철원군을 방문할 수 있도록 새로운 프로그램 개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