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30 22:23 (금)
해남 울돌목 이색 체험 뜰채 숭어 잡이 시작
상태바
해남 울돌목 이색 체험 뜰채 숭어 잡이 시작
  • 오재랑 기자
  • 승인 2015.04.01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오재랑 기자] 드디어 해남 우수영 울돌목에서 뜰채 숭어 잡이가 시작됐다. 관광객들이 이색적인 볼거리와 싱싱한 숭어회 맛을 볼 수 있는 기회다.

울돌목을 사랑하는 모임(울사모)는 지난 달 29일부터 명량대첩의 전승지인 해남 울돌목에서 하루 50~100여 마리의 숭어 뜰채 잡이가 시작됐다.

뜰채숭어 잡이는 바닷물이 빠지기 시작한 시점부터 약 3시간 동안 울돌목을 거슬러 올라오는 숭어 때를 지키고 있다가 뜰채를 이용해 건저 올리는 이색적인 광경이다.

보통 5~6월 보리가 익을 무렵에 잡히는 숭어를 보리숭어라 하는데 이때는 산란 전이기 때문에 기름이 많아 찰지고 맛이 좋다.

갓잡은 숭어는 해남 우수영 저잣거리 명량주막에서 4인기준 2만원으로 숭어회를 맛볼 수 있으며 튀김, 찜, 회덮밥 등이 다양하게 판매되고 있다.

울돌목을 사랑하는 모임의 박동혁 회원은 “7월 초까지 하루 2회 정도 뜰채 숭어잡이를 할 수 있다"며 "해남우수영을 찾는 관광객 누구나 무료로 이색 숭어잡이 광경을 볼 수 있다“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