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3-31 22:44 (금)
경기지역 피부 미용업소 4곳 중 1곳 불법 영업
상태바
경기지역 피부 미용업소 4곳 중 1곳 불법 영업
  • 김채현 기자
  • 승인 2014.04.1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특사경, 불법 영업한 피부미용업소 102개 업소 적발

[투어코리아=김채현 기자] 불법으로 영업하던 경기도내 피부미용관리업소가 무더기로 적발됐다.


경기도특별사법경찰단은 지난 3월 31일부터 4월 4일까지 경기도내 피부관리실 밀집지역에 위치한 피부미용업소 444개소를 대상으로 의료기기 사용과 반영구문신 등 불법 영업행위를 단속한 결과, 이 가운데 23%에 달하는 102개소를 적발했다고 최근 밝혔다.


적발된 업소들 중에는 소형 오피스텔 등 임대료가 저렴한 장소에 피부 관리실을 차리고 ‘화장품소매업’으로 사업자 등록을 한 후 불법으로 피부 관리 영업을 한 ‘미신고 영업’이 90건으로 가장 많았다.


8개 업소는 피부미용업자가 사용해서는 안 되는 고주파기, 초음파기, 광선조사기 등 의료용기기를 사용하다가 적발됐다.


4개 업소는 피부과에 비해 상대적으로 저렴하다며 손님을 끌어 눈썹 문신 등 불법으로 유사 의료 행위를 하다가 덜미를 잡혔다.


도 특사경은 적발 업소를 관계법에 의거해 형사입건 및 행정처분할 방침이다.


도 특사경 관계자는 “의학 전문지식이 없는 비전문가에게 시술을 받는 것은 매우 위험하고 불법으로 운영되는 피부관리실은 비위생적 시설로 피해를 입을 수 있다.”며, “앞으로 이들 업소에 대해 지속적인 단속을 실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진안 마이산 벚꽃보고 홍삼 먹고 ‘건강 살아나네~’


☞ 연천전곡리구석기축제, 구석기 시대로 떠나는 4일간의 원시체험 여행


☞ 초록잎 반짝이는 ‘보성다향제녹차대축제’ 5월 2일 팡파르~


☞ 꽃과 예술의 도시, 고양시 명소 여행


☞ 초록 세상 ‘담양’으로 떠나는 봄맞이 여행


(참 좋은 관광뉴스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