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6 00:41 (금)
인천에 최대 18m 높이 핵석 조각 공원과 핸드백 박물관 생긴다! 
상태바
인천에 최대 18m 높이 핵석 조각 공원과 핸드백 박물관 생긴다!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4.07.08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시몬느-김창곤 조각가, 협약 체결 
송도 6·8공구 아이넥스 지구 내 문화공원 예정지에 조성 계획

[투어코리아=이철진 기자] 인천 송도 6·8공구 아이넥스(INEX)  지구 내 문화공원 예정지에 최대 18m 높이 핵석 조각 공원과 핸드백 박물관이 생길 전망이다. 

인천광역시는 유정복 인천시장이 김창곤 조각가, 박은관 ㈜시몬느 회장과 함께 '핵석 조각공원 및 핸드백 박물관 조성' 협약(MOU)을  8일 시청 접견실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창곤 조각가와 박은관 회장은 제물포고등학교 동창생으로 각각 인천을 대표하는 저명한 예술가와 성공한 기업인으로 수십 년간 아름다운 우정과 지역사회 발전이라는 뜻을 모으면서 이번 기부를 결정했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8일 시청 대접견실에서 열린 '핵석 조각공원 및 핸드백 박물관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협약서에 서명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은관(주) 시몬느 대표, 유정복 인천시장, 김창곤 조각가)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8일 시청 대접견실에서 열린 '핵석 조각공원 및 핸드백 박물관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협약서에 서명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은관(주) 시몬느 대표, 유정복 인천시장, 김창곤 조각가

인천시는 조각공원과 핸드백 박물관을 조성을 위해 앞으로 기부자, 관계기관 등과 협의해 조성계획을 구체화할 예정이다.

김창곤 조각가는 2013년부터 양평종합운동장 신축공사장과 강릉 아파트 공사장 등 자연에서 출토된 최대 300톤이 넘는 거대 핵석을 재료로 만든 대형 작품 50점을 포함해 100여 점의 핵석 조각품을 기증한다. 핵석(核石 / core stone)은  오랜 세월 풍화와 침식 과정을 거쳐 둥근 모양으로 바뀐 화강암을 말한다. 

특히 대형 작품의 높이는 4m에서 18m에 이르는데, 세계 7대 불가사의 중 하나인 영국의 스톤헨지를 훨씬 능가하는 규모로, 원시성과 현대의 기술이 적용돼 매우 독창적이고 시대성이 돋보이는 작품이라고 볼 수 있다.

1987년 자본금 1억 원으로 ㈜시몬느를 창업해 핸드백 제작에 외길 인생을 걸어온 박은관 회장은 1988년 뉴욕 DKNY 본사를 찾아 주문받은 가방 240개 제작을 시작으로 연간 핸드백 2,080만 개, 지갑 920만 개를 제작하는 명실상부한 글로벌 명품 핸드백 제조 회사로 일궈냈다. 장인 정신으로 만들어진 우수한 품질의 고급 핸드백은 명품업계 터줏대감인 이탈리아의 철옹성을 깨고 세계 명품 핸드백 시장의 10%, 미국 시장의 30%를 점유하고 있다.

박은관 회장은 핸드백 박물관을 건축하고 기부채납 한 후 핸드백과 관련 소장품을 전시할 계획이다. 전시물 중에는 1,500년대의 희귀한 주머니부터 21세기 최신 핸드백까지 다양한 종류의 핸드백이 전시될 계획이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박은관 회장님과 김창곤 조각가님의 고귀한 기부에 인천시민을 대표해 가슴 깊이 감사드린다"며," 두 분의 아름답고 통큰 기부는 송도 국제도시가 미래 첨단도시에서 이색적이고 독창적인 문화 도시로 발돋움할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박은관 회장과 김창곤 조각가는 “인천은 우리가 태어나고 꿈을 꾸며 자란 곳으로 항상 마음속에 고향을 품고 살아왔다”면서“내 작은 기부가 인천시 발전에 도움이 된다면 더할 나위 없겠다”고 화답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