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4 19:38 (일)
아시아나항공x가천대 길병원, 외국의료관광객 유치 맞손... K-메디컬 관광 활성화 앞장
상태바
아시아나항공x가천대 길병원, 외국의료관광객 유치 맞손... K-메디컬 관광 활성화 앞장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4.06.20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정하성 기자] 아시아나항공과 가천대 길병원이 19일 인천 가천대 길병원 국제진료센터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외국인 의료 관광객 유치를 통해 K-메디컬 관광 활성화 앞장선다. 

아시아나항공 원유석 사장, 가천대 길병원 김우경 병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협약식을 통해 양사 간 의료 마케팅 협력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은 길병원 진료를 위해 한국을 방문하는 중앙아시아 노선(울란바타르·타슈켄트·알마티) 방한 외국인 탑승객들에게 최대 15% 항공권 할인 혜택과 무료수하물 1개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길병원은 해당 탑승객들에게 VIP 건강검진 프로그램을 아시아나항공 특별가를 적용한 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며, 공항 ∙ 숙소에서 병원으로 이동시 무상 픽업 서비스, 병원 인근 숙박 시설 예약 서비스 혜택도 지원한다.

아시아나항공 원유석 사장은 “외국인 환자 유치 활성화를 위한 양사의 협력 재개를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국적 항공사로서 K-메디컬 접근성을 높일 수 있도록 함으로써 대한민국이 아시아 의료 관광 중심 국가로 도약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사는 지난 2014년에 첫 MOU를 맺었으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협력이 중단됐다가 최근 방한 외국인 의료 관광객 증가 추세에 발맞춰 다시 한번 협력을 진행하게 됐다. 양사는 추후 임직원 제휴도 추가해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외국인 환자 유치가 합법화 된 지난 2009년 ▲한양대학교 국제병원을 첫 시작으로 ▲연세대학교 의료원▲순천향대학교 중앙의료원 ▲H플러스양지병원 ▲고려대안암병원 ▲강남자생한방병원 등 주요 병원들과 의료 제휴를 체결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