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1 14:31 (금)
7월부터 여권발급 비용 인하
상태바
7월부터 여권발급 비용 인하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6.1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수여권 58면 5만3천 원→5만 원, 26면 5만 원→4만7천 원
단수여권, 긴급여권 및 여행증명서 : 면제​
 여권발급 비용 신구 대비표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내달 1일부터 여권발급비용이 다소 줄어든다.

한국국제교류재단법 시행령 개정으로 여권발급 시 수수료와 함께 납부하던 국제교류기여금이 복수여권의 경우 1만 5천 원에서 1만 2천 원으로 인하된다.

또 단수여권 및 긴급여권의 기여금(각 5천 원)과 여행증명서의 기여금(2천 원)은 면제된다.

이에 따라 여권발급 비용이 유효기간 10년의 전자여권 58면은 현행 5만3,000원에서 5만 원으로, 26면은 현행 5만 원에서 4만7,000원으로 각각 줄어든다.

대구 관계자는 “ 관련 내용의 사전 홍보 홍보 및 안내를 통해 여권 민원인들의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