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7 16:02 (월)
임시완이 두명, 혹시 쌍둥이?...마담 투소 홍콩 '싱크로율 100%' 밀랍인형 공개 
상태바
임시완이 두명, 혹시 쌍둥이?...마담 투소 홍콩 '싱크로율 100%' 밀랍인형 공개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6.05 2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서 최초로 진행된 마담 투소 홍콩 밀랍인형 공개 행사에서 자신의 밀랍인형과 포즈를 취하고 있는 임시완
배우 임시완이 한국서 최초로 진행된 마담 투소 홍콩 밀랍인형 공개 행사에서 자신의 밀랍인형과 포즈를 취하고 있다.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한국 배우 임시완의 밀랍인형이 세계적인 밀랍인형 박물관인 '마담 투소 홍콩'에 이달(6월)부터 전시된다. 

임시완의 밀랍인형 공개행사가 배우 임시완, 마담투소 홍콩 보보 유 마케팅 총괄, 김윤호 홍콩관광청 한국 지사장이 참가한 가운데 오늘(5일) 서울 중구 ENA 스위트 호텔에서 열렸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열린 이번 공개 행사는 '임시완 밀랍인형'이 마담투소 홍콩에 영구 전시되기 전, 이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된 서울 특별 행사다. 이 행사에서 배우 임시완은 밀랍인형을 만들던 과정과 처음 밀랍인형을 마주했을 때의 소감을 밝혔다. 

실제 밀랍 인형은 임시완과 얼굴 표정, 키, 모든 것이 닮아 있었다. 

임시완은 "밀랍인형을 첫 마주한 순간 마치 배다른 형제를 만난 것 같았다"며 "피부톤, 눈동자 색깔, 입술색깔 등 완전히 똑같이 닮았다"며 자신과 똑같이 재현해 낸 밀랍인형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국서 최초로 진행된 마담 투소 홍콩 밀랍인형 공개 행사에서 자신의 밀랍인형과 포즈를 취하고 있는 임시완
한국서 최초로 진행된 마담 투소 홍콩 밀랍인형 공개 행사에서 자신의 밀랍인형과 바라보며 소감을 밝혔다. 

또 이날 임시완과 밀랍 인형은 제74회 칸 영화제에서 영화 ‘비상선언’이 비경쟁부문에 초청작으로 상영됐을 당시 입었던 옷을 입고 나왔다.  

임시완은 칸 영화제 의상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평생 자신의 모습을 박제하고 싶은 순간이 인생의 변곡점이었던 '칸 영화제'였다"고 설명했다. 

밀랍인형 제작과정에 대해 "포즈를 여러번, 오랫동안 하고 있어야 해서 생각한 것 보다 까다로왔다"며 "제가 마치 굳어서 인형이 된 것 같은 기분이 들 정도였다”고 전했다. 

임시완은 밀랍인형과 똑같은 포즈를 취하고 포토타임을 갖고, 셀카를 찍기도 했다. 

멀린 엔터테인먼트의 홍콩 클러스터 총괄인 웨이드 창(Wade Chang)은 “한국의 대중문화, 특히 K-팝과 K-드라마가 전 세계를 사로잡고 있는 가운데, 마담 투소 홍콩에 임시완의 밀랍인형을 전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그의 다재다능한 예술성과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경계를 넓히려는 노력은 진정으로 칭찬할 만하며, 이번 밀랍인형 전시를 통해 그의 정신을 담아내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국서 최초로 진행된 마담 투소 홍콩 밀랍인형 공개 행사에서 자신의 밀랍인형과 포즈를 취하고 있는 임시완
한국서 최초로 진행된 마담 투소 홍콩 밀랍인형 공개 행사에서 자신의 밀랍인형과 바라보며 소감을 밝혔다. 

마담투소 홍콩 보보 유 마케팅 총괄은 "이번 행사는 한국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마담 투스 홍콩 공개행사"라며 "홍콩에 온다면 임시완 밀랍인형 등 한류스타 인형들을 만나러 꼭 '마담 투소 홍콩'에 들려줄 것"을 당부했다. 

김윤호 홍콩관광청 한국 지사장은 "홍콩 여행객들의 필수 코스 중의 하나인 홍콩 피크(Peak)에 위치한 '마담투스 홍콩'은 손에 꼽히는 밀랍 인형 박물관이자 세계적인 관광 명소"라며 "이번 마담 투스 홍콩이 한류 스타 임시완 배우의 놀라운 업적과 월드스타로서의 인정을 기념하는 밀랍 인형을 제작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홍콩을 넘어서 아시아 더 나아가 전 세계의 많은 팬들로 하여금 홍콩을 방문하도록 하는 큰 영감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어 "K-드라마, K-팝에 대한 전 세계적인 관심과 인기는 홍콩에서도 예외가 아니다. 이에 홍콩관광청에서는 한국 엔터테인먼트사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서 홍콩을 홍보하는 활동도 지속적으로 해오고 있다"며 "이번 마담투스 홍콩과 임시완 배우와의 협업을 계기로 더욱 다채로운 홍콩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국서 최초로 진행된 마담 투소 홍콩 밀랍인형 공개 행사에서 자신의 밀랍인형과 포즈를 취하고 있는 임시완
배우 임시완이 한국서 최초로 진행된 마담 투소 홍콩 밀랍인형 공개 행사에서 자신의 밀랍인형과 셀카를 찍었다. 

이번 공개행사 이후 마담 투소 홍콩에 임시완 밀랍인형이 전시됨에 따라 앞으로 마담 투소 홍콩 '한류존'에서 최시원, 김수현, 동방신기, 수지 등 다른 유명 한국 연예인들과 임시완을 함께 만날 수 있게 됐다. 임시완의 밀랍인형을 보고 싶은 팬들은 마담 투소 홍콩 웹사이트를 방문하면 된다.

한편, 아이돌 그룹 ‘제국의아이들(ZE:A)’로 활동을 시작해 연기자로 전향한 임시완은 스크린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다양한 역할을 뛰어난 실력으로 연기하며 전 세계적으로 폭넓은 인지도와 열렬한 팬층을 확보해왔다. 

마담투소’(Madame Tussauds)는 런던 본점을 포함해 영국, 홍콩 등 여러 나라의 대도시에 위치한 권위 있는 밀랍인형 박물관으로, 마담 투소 홍콩은 2000년 8월 아시아 최초로 개장됐다. 이 곳에는 세계에서 가장 상징적인 할리우드 스타, 케이팝 스타, 예술가, 음악가 및 스포츠 스타 등 100개 이상의 밀랍인형이 전시돼 있다. 마담 투소 홍콩은 레고랜드 디스커버리 센터 홍콩을 개장한 멀린 엔터테인먼트에서 관리하고 있다.

(왼쪽부터)셰릴 호 홍콩관광청 어시스턴트 디렉터, 엄윤주 홍콩관광청 트레이드 마케팅 어시스턴트 매니저, 김윤호 홍콩관광청 한국 지사장, 보보 마담투소 홍콩 영업 및 마케팅 총괄, 닐 린센 마담 투소중아시아 스튜디오 매니저, 홍은혜 홍콩관광청 홍보 실장, 송석진 멀린 엔터테인먼트 사업 개발 매니저가 임시완 배우(좌측)와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셰릴 호 홍콩관광청 어시스턴트 디렉터, 엄윤주 홍콩관광청 트레이드 마케팅 어시스턴트 매니저, 김윤호 홍콩관광청 한국 지사장, 보보 마담투소 홍콩 영업 및 마케팅 총괄, 닐 린센 마담 투소중아시아 스튜디오 매니저, 홍은혜 홍콩관광청 홍보 실장, 송석진 멀린 엔터테인먼트 사업 개발 매니저가 임시완 배우(좌측)와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