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7 15:17 (월)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 33개국 150개 여행사 참가 성황리 열려
상태바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 33개국 150개 여행사 참가 성황리 열려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6.04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슬로베니아 최대 규모 관광 B2B 행사인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Slovenian Incoming Workshop)이 전세계 33개국에서 온 150개 여행사와 150개 슬로베니아 관광업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5월 14-16일까지 슬로베니아 최고의 관광지인 블레드(Bled)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올해로 26회를 맞이한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은 슬로베니아 관광청이 매년 자국에서 개최하는 관광 행사로, 슬로베니아 업체들과 전세계 여행사들이 사전에 신청된 일정에 따라 1:1로 만나 비즈니스 미팅을 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 기간 동안 총 4,000개 이상의 미팅이 성사되었으며, 행사 전후로 해외 여행사들에게 슬로베니아의 다양한 여행지와 활동, 와인과 음식,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각종 스터디 투어도 제공되었다.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 

슬로베니아 관광청의 마자 팍 올라즈 청장(Maja Pak Olaj, Director General)은 “판데믹 이후에 가까운 유럽 국가에서 슬로베니아를 찾는 방문객이 강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으며,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 시장 역시 다시 꾸준하게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워크숍은 슬로베니아가 매력적인 관광지라는 것을 전세계에 다시 한번 알리는 자리 였으며, 슬로베니아 업체들과 해외 여행사들이 맺은 파트너쉽은 앞으로 슬로베니아 관광 발전과 성장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올해 우리나라에서는 터키항공의 지원으로 모두투어, 참좋은여행, K-Velo 등 3개 여행사가 참가했다. 

사이클링 전문 여행사인 K-Velo의 전영환 실장은 “슬로베니아 곳곳을 사이클링을 타고 돌아보면서 보았던 거대한 산과 숲, 그림 같은 마을들과 와이너리, 굽이치는 헤어핀을 돌 때마다 마주하는 환상적인 경관이 너무 감동적이었다. 최고의 사이클링 코스를 우리나라 사이클링 고객들에게도 꼭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슬로베니아 관광청은 올해 워크숍에 참가한 해외 여행사 중 58%가 이번 워크숍 첫 참가자이며, 한국을 비롯해 미국 등 유럽 이외의 장거리 시장에서 온 참가자가 늘어난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 
 슬로베니아 인바운드 워크숍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