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4 19:13 (월)
인천관광공사, 140년 전 개항 현장서 ‘맥강파티’ 연다
상태바
인천관광공사, 140년 전 개항 현장서 ‘맥강파티’ 연다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5.23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관광객 10개국 1만여명 참가...25일 오후 4시 인천 상상플랫폼 야외광장

 

25일 인천 상상플랫폼 야외 광장서 '1883 인천 맥강파티' 개최, 사진은 지난해 맥강파티 모습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140년 전 인천이 세계를 향해 개방의 문호를 열었던 제물포 구락부에서 오는 25일 인천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데 모여 즐기는‘1883 인천맥강파티’가 개최된다.

이날 맥강파티에는 중국과 미국, 대만, 태국 등 10개국에서 인천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 1만 여명이 상상플랫폼 야외광장에 모여 오후 4시부터 8시까지 인천 전통시장의 명물 ‘닭강정’과 인천에서 생산되는 수제 맥주를 함께 즐기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지난해 외국인들이 함께한 맥강파티 모습
지난해 외국인들이 함께한 맥강파티 모습

‘맥강파티’란 이름은 바로 닭강정의 ‘강’과 매주의 ‘맥’에서 따온 것이며, 1883은 인천이 세계를 향해 첫 문호를 개방한 해이다. 

이날 맥강파디 관광객들이 맥주와 닭강정을 즐기면서 인천 출신 예술인들이 준비한 풍물패, 태권도 시범, 육군 군악대 연주, 인천드라마 촬영지 영상과 ‘K-POP’을 연계한 드라마 OST 공연을 감상한다.

뿐만아니라, 야간경관 포토존, K컬처, 의료웰니스, 1883 상플 야시장 등 다양한 체험은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여름밤의 즐거움을 더해줄 것으로 보인다.

이번 맥강파티는 야간 드론쇼가 피날레를 장식한다. 

인천관광공사 백현 사장이 23일 인천시청 브리핑룸에서 '1883 인천 맥강파티' 개최에 대해 설며하고 있다.
인천관광공사 백현 사장이 23일 인천시청 브리핑룸에서 '1883 인천 맥강파티' 개최에 대해 설며하고 있다.

한편 맥강 파티에 참여한 관광객들은 인천에서 2박 이상 숙박을 하며 주요 관광지를 방문할 예정이다.  

일시에 많은 관광객이 한자리에 모이는 만큼, 파티 재료의 양이 상당한데, 매주 1만캔, 음료 2천캔, 닭 6천마리가 소요된다.

이에 인천관광공사는 이번 맥강파티로 인한 경제적 파급 효과가 140억 원에 달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인천관광공사 백현 사장은 “이번 맥강파티에 참여한 외국인 관광객은 중화권에서 6천 명, 태국 등 그 외 나라에서 3~4천 명, 제외 동포 1천여 명에 이르며, 이 중 1천 500여 명은 지난해 맥강파티에 참여했던 분들이다”며, 맥강은 글로벌 관광객이 한자리에 모이는 축제의 콘텐츠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맥강파티 개최 의미를 설명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