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8 19:36 (화)
에어서울, 1분기 매출 986억, 영업이익 276억... 6분기 연속 흑자 달성
상태바
에어서울, 1분기 매출 986억, 영업이익 276억... 6분기 연속 흑자 달성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4.05.17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정하성 기자] 에어서울이  1분기에도 또 다시 국내 항공사 최고 영업이익률을 기록하며 6분기 연속 흑자 기조를 이어갔다.

에어서울은 2024년 1분기 매출 986억, 영업이익 276억으로 역대 1분기 기준 창사 이후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고 17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138억원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6억원 증가했다.  

영업이익률 28.0%로, 지난해 국내 항공사 연간 영업이익률 1위를 기록했던 상승세를 이어갔다.

특히 작년 1분기가 코로나 엔데믹의 본격화로 해외여행 수요가 폭발적으로 분출되었던 점을 감안한다면, 올해 또 다시 최고 실적을 기록했다는 점이 더욱 눈에 띈다.

에어서울은 "1분기 치열한 경쟁 환경에서도 고객들의 수요에 적극적으로 호응한 전략적인 노선 운용과 다양한 제휴 프로모션, 지속된 엔저 효과 등이 시너지를 냈다"며 "올해에도 효율적인 경영과 안전 운항에 최선을 다해, 고객들에게 신뢰받는 항공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에어서울 항공기
에어서울 항공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