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4 18:27 (금)
관광공사, 한류스타 팬미팅과 ESG 활동 결합 첫'플로깅 관광상품'출시
상태바
관광공사, 한류스타 팬미팅과 ESG 활동 결합 첫'플로깅 관광상품'출시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5.13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주니어D&E 팬덤 250명 참가, 지속 가능한 관광 앞장
플로깅 참가자에게 기념품을 전달하는 슈퍼주니어D&E/사진-한국관광공사
플로깅 참가자에게 기념품을 전달하는 슈퍼주니어D&E/사진-한국관광공사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한류스타 팬 미팅과 ESG 활동을 결합한 신개념 방한상품이 출시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지난 3월 ‘슈퍼주니어D&E’와 팬 미팅을 하고 동시에 제주도 환경정화 활동도 실천하는 신규 관광상품을 일본 오사카에서 출시했고 지난 12일, 드디어 일본 팬 250여 명이 제주를 찾았다.  

이번 상품은 기존 한류스타 토크쇼와 콘서트 위주로 구성됐던 일반적인 팬미팅 행사에서 벗어나 한류스타의 선한 영향력을 활용한 ESG 관광상품이라는 점이 눈길을 끈다.

이호테우해변 플로깅 행사장에서 슈퍼주니어D&E 등장에 환호하는 일본 관광객/사진-한국관광공사
이호테우해변 플로깅 행사장에서 슈퍼주니어D&E 등장에 환호하는 일본 관광객/사진-한국관광공사

이날 참가자들은 이호테우해변에 집결해 친환경서약식을 마친 후 목마등대 일대까지 해변을 따라 플로깅을 진행했고, 슈퍼주니어D&E는 현장에서 참가자에게 기념품을 증정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제주관광대학교 컨벤션홀로 자리를 옮겨 본격적인 팬 미팅과 더불어 제주관광 퀴즈쇼도 함께 했다.  

더불어 공사는 제주관광공사와 함께 한류드라마 ‘킹더랜드’의 제주 현지 촬영지를 재연한 포토존을 마련하고 드라마 출연진이 직접 소개하는 제주 홍보영상 및 기념품 전시 등을 통해서 제주관광을 홍보했다. 

제주 이호테우해변에서 플로깅하는 일본 관광객/사진-한국관광공사
제주 이호테우해변에서 플로깅하는 일본 관광객/사진-한국관광공사

공사 유진호 관광콘텐츠전략본부장은 “이번 방한 ESG 관광상품을 통해 지속 가능한 관광의 모범 사례를 만들었다”며, “앞으로도 외래 관광객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한류 특화상품을 지속 개발해 2024년 2천만 외래 관광객 유치에 기여하겠다“라고 밝혔다. 

공사 유진호 관광콘텐츠전략본부장이 슈퍼주니어D&E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사진-한국관광공사
공사 유진호 관광콘텐츠전략본부장이 슈퍼주니어D&E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사진-한국관광공사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