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4 18:27 (금)
인천 서구, 우기 대비 건축현장 특별안전 점검
상태바
인천 서구, 우기 대비 건축현장 특별안전 점검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4.05.12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부터 30일까지 민간·공공건축물 건축공사현장
인천 서구, 오는 30일까지 우기 대비 건축공사현장 특별점검 실시[사진=인천서구]
인천 서구, 오는 30일까지 우기 대비 건축공사현장 특별점검 실시[사진=인천서구]

[투어코리아=이철진 기자] 인천 서구(구청장 강범석)는 우기를 대비해 건축 전문가(건축사, 시공기술사, 토질 및 기초 분야)들과 합동반을 구성해 13일부터 30일까지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은 민간·공공건축물 건축공사현장 30개소와 ‘대한민국 안전大전환’ 2024년 집중안전점검 현장 10개소를 대상으로 이뤄진다.
 
구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수방 자재 확보와 양수기 관리상태, ▲현장부지 내 배수로 확보 및 집수정 관리 상태, ▲집중호우로 인한 토사 유실 및 붕괴 보호 조치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하고, 특히 집중호우 대비 수방 대책과 배수시설 상태를 꼼꼼히 살펴 안전사고에 대비할 계획이다 

서구 관계자는 “우기에는 지반 약화로 인한 사면 붕괴와 지반침하, 흙막이 변형으로 사고 발생 가능성이 커질 수 있다”며, “위험 요인을 사전에 예방하고, 급격한 폭우와 강풍 등에 대비해 건축공사 현장을 살피는 활동을 강화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