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8 19:36 (화)
[현장] 차모로·캐롤리니언 춤추며 마리아나 사이판·티니안·로타 매력에 흠뻑 빠져보세요!
상태바
[현장] 차모로·캐롤리니언 춤추며 마리아나 사이판·티니안·로타 매력에 흠뻑 빠져보세요!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5.09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리아나관광청, 서울국제관광전 참가해 차모로ㆍ캐롤리니언 문화 알려

[투어코리아=조성란기자] "차모르 전통춤추며 마리아나 매력에 흠뻑 빠져보세요."

마리아나관광청이 9일부터 12일까지 서울 코엑스 A홀에서 개최되는 제 39회 서울국제관광전(Seoul International Travel Fair, SITF)에 참가해 사이판, 로타,티니안 매력을 알린다. 

마리아나관광청은 서울국제관광전 참가를 기념하여 간단한 설문조사 및 포토존 참여를 통한 항공권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차모로ㆍ캐롤리니언 원주민 전통 댄스 공연, 마리아나 블렌드 커피를 관람객들에게 선보여 북마리아나 제도의 문화를 관람객에게 직접 전하는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올해 제 39회를 맞이하는 서울국제관광전은 매년 역대급 관광 라인업을 자랑하는 행사로, 국내외 지방자치단체를 비롯한 기초 지자체, 호텔, 여행사, 항공사 등 40여 국가, 400여 기관 및 업체가 500여 부스로 참여한다.

국내외 여행지 정보는 물론 미식, 취미, 힐링, 액티비티 등 테마별 다양한 여행 콘텐츠 소개가 이뤄져 국내외 관광 트렌드를 한 눈에 볼 수 있다.

마리아나관광청은 이번 박람회에서 간단한 설문조사 이벤트와 마리아나 포토존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참여자 전원에게는 마리아나관광청의 굿즈가 제공될 뿐만 아니라, 이벤트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2명에게 인천–사이판 왕복 항공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를 위해 북마리아나제도에서 직접 한국에 방문하는 차모로ㆍ캐롤리니언 댄서들의 전통 공연은 매일 진행될 예정, 목요일부터 토요일까지는 매일 4회, 일요일은 총 5회의 공연이 진행된다.

북마리아나제도에서 건너온 마리아나 블렌드 커피의 경우 현장에서 무료로 제공되어, 관람객누구나 마리아나의 커피를 맛볼 수 있다.

제 39회 서울국제관광전 운영시간은 9일부터 11일까지는 10시부터 6시, 12일은 10시부터 5시까지다. 5월 8일 11시 59분까지 진행되는 사전 등록 진행 시 박람회를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