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3 11:41 (일)
인천, 2023년 외국인환자 1만4천여면명 유치...전년比 84.8% 증가
상태바
인천, 2023년 외국인환자 1만4천여면명 유치...전년比 84.8% 증가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4.05.07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이철진 기자] 인천광역시와 인천관광공사는 코로나19 이후 의료관광시장 회복을 위해 해외 현지 공동 마케팅활동을 집중 전개한 결과, 2023년 인천 외국인환자 유치 14,606명으로 전국 4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84.8%가 증가한 수치다.

지난 보건복지부의 발표에 따르면, 인천 외국인환자 유치 인원 전국 순위도 5위에서 4위로 한단계 상승했다.

이는 시와 공사가 코로나 기간에도 의료기관들의 온라인 상담과 홍보활동을 지원하고, 엔데믹 선언과 동시에 주요 시장 선점을 위해 카자흐스탄, 몽골 등 해외 현지에서 인천의료관광 단독 설명회 및 B2B 상담회를 적극 개최한 결과다.

또한 엔데믹 이후 변화된 의료관광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웰니스·의료관광 융복합 클러스터 사업을 활용하여 진료 전후로‘인천 원데이 힐링투어’를 제공함으로써 의료관광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백현 인천관광공사 사장은 “인천의 우수한 의료기관과 기술들을 해외에 더 적극 홍보하고 인천만의 매력을 담은 의료웰니스관광상품을 개발하여 의료관광객 유치 활성화와 시장을 더 확대하겠다"며 "외국인 환자 유치로 인해 우리 시민에게 의료 제공 지연과 부족이 발생하지 않도록 상시 모니터링을 하고 시 및 의료기관과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