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3 17:22 (목)
대명소노그룹, 임직원 ‘3X3 농구대회’ 성료
상태바
대명소노그룹, 임직원 ‘3X3 농구대회’ 성료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4.04.30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현 등 프로농구 ‘소노 스카이거너스’ 선수단 참석
우승팀에 美 NBA 직관 등 5박 6일 美 여행 선물
‘제1회 대명소노그룹 임직원 3X3 농구대회‘ 우승팀 ‘뉴시즌스’가 서준혁 회장(왼쪽에서 네 번째)과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소노인터내셔널]
‘제1회 대명소노그룹 임직원 3X3 농구대회‘ 우승팀 ‘뉴시즌스’가 서준혁 회장(왼쪽에서 네 번째)과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소노인터내셔널]

[투어코리아=김지혜 기자] 국내 최대 호텔•리조트 기업 대명소노그룹이 그룹 내 전체 계열사를 대상으로 ‘제1회 임직원 3X3 농구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하며, 임직원 간 화합과 활기찬 기업문화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대명소노그룹은 지난 24, 25일 양일간 강원도 홍천 비발디파크에 위치한 소노 아레나 경기장에서 임직원 농구대회를 개최했다.

현장에는 임직원 선수단을 비롯해 응원단 등 400여명의 인원이 참석했으며, 토너먼트 8강부터 전 경기를 유튜브로 생중계 했다.

이날 최종 우승을 차지한 대명소노시즌의 ‘뉴시즌스’ 팀에게는 상금 500만원과 △미국 뉴욕 5박 6일 해외여행 포상 △서준혁 회장과 함께하는 NBA 2경기(뉴욕 닉스,브루클린 네츠) 직관 △ 현지 투어 및 소노인터내셔널이 운영 중인 뉴욕 ’33 시포트 호텔’에서의 체험 숙박 △소노호텔앤리조트 노블리안 숙박권 2매 등 파격적인 시상이 이뤄졌다.

비발디파크 소노 아레나 경기장에서 소노 스카이거너스 선수단(왼쪽 뒷편)이 지켜보는 가운데 임직원 농구대회가 진행되고 있다.사진=소노인터내셔널]
비발디파크 소노 아레나 경기장에서 소노 스카이거너스 선수단(왼쪽 뒷편)이 지켜보는 가운데 임직원 농구대회가 진행되고 있다.사진=소노인터내셔널]

이날 대회에는 소노 스카이거너스 선수단도 참석해 함께 대회를 즐겼다.

어시스트, 3점슛 등 정규리그 5관왕과 프로농구 최초 만장일치 라운드 MVP에 빛나는 이정현을 비롯해 김민욱,조재우, 백지웅, 김진용, 민기남 등이 자리해 임직원과 함께하는 이벤트 경기를 가졌고, 즉석에서 구단주 서준혁 회장과 김승기 감독의 깜짝 출전도 이어졌다.

이밖에도 스킬 챌린지,팬 사인회 등 다양한 이벤트 프로그램이 펼쳐져 즐거움이 배가됐다.

대명소노그룹은 지난해 7월 프로농구 10번째 구단 소노 스카이거너스를 출범한 이후,국내농구발전을 위한 기여를 지속하고 있다.

지난 2월 ‘2024 아시안 유소년 농구 슈퍼컵’에서 비발디파크 소노 아레나 경기장의 대관 지원으로 국제 농구 교류 활성화에 힘을 보탰고, 추후에도 3X3 농구 대회를 비롯한 정규대회 유치를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서준혁 소노인터내셔널 회장은 “이번 초대 대회를 시작으로 매년 임직원들과 함께하는 농구대회와 서로의 친목, 결속을 다질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갈 예정”이라며 “나아가 국내농구 저변 확대를 위한 다양한 활동 및 대회 유치를 통해 국내 스포츠 시장의 활성화는 물론, 문화체육관광 분야의 대표 기업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