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2 19:53 (월)
4월 5주차 업데이트된 여행사 트렌드지수는?
상태바
4월 5주차 업데이트된 여행사 트렌드지수는?
  • 이지환
  • 승인 2024.04.30 0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투어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
하나투어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

[투어코리아=이지환 기자] 여행사 부문에서 대중들의 관심을 가장 크게 받는 것은 무엇일까.

자체적인 AI 기반 빅데이터 분석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랭키파이 분석에 따르면 4월 5주차 기준 여행사 트렌드지수 1위는 하나투어다. 

현재 하나투어는 33,240포인트로 선두를 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2위를 차지한 노랑풍선은 12,966포인트로 전주보다 518포인트 하락했다.

마이리얼트립은 10,622포인트로 전주보다 519포인트 상승해 3위를 차지했다.

4위 롯데관광은 4,047포인트, 5위 동백여행사는 2,405포인트, 6위 한진관광은 1,779포인트, 7위 여행이지는 1,673포인트, 8위 굿모닝여행사는 1,649포인트, 9위 여행박사는 1,345포인트, 10위 여행스케치는 1,044포인트이다. 

11위는 내일투어, 12위 혜초여행사, 13위 아름여행사, 14위 더현대트래블, 15위 삼성여행사, 16위 작은별여행사, 17위 승우여행사, 18위 홍익여행사, 19위 그린라이트, 20위는 서경투어 순으로 집계됐다.

 

순위 키워드 4월 4주차 4월 3주차 증감 비율
1 하나투어 33,240 33,179 61 0.2%
2 노랑풍선 12,966 13,484 -518 -3.8%
3 마이리얼트립 10,622 10,103 519 5.1%
4 롯데관광 4,047 4,094 -47 -1.1%
5 동백여행사 2,405 2,468 -63 -2.6%
6 한진관광 1,779 1,849 -70 -3.8%
7 여행이지 1,673 1,637 36 2.2%
8 굿모닝여행사 1,649 1,675 -26 -1.6%
9 여행박사 1,345 1,385 -40 -2.9%
10 여행스케치 1,044 972 72 7.4%

▲여행사 트렌드 지수 분석 결과 ⓒ랭키파이

한편, 해당 부문에 대해 성별 및 연령에 따라 선호도가 각각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성별 선호도 분석 결과 1위 하나투어는 남성 38%, 여성 62%, 2위 노랑풍선은 남성 31%, 여성 69%, 3위 마이리얼트립은 남성 30%, 여성 70%가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순위 키워드 트렌드지수 남성 여성
1 하나투어 33,240 38% 62%
2 노랑풍선 12,966 31% 69%
3 마이리얼트립 10,622 30% 70%
4 롯데관광 4,047 32% 68%
5 동백여행사 2,405 15% 85%
6 한진관광 1,779 30% 70%
7 여행이지 1,673 30% 70%
8 굿모닝여행사 1,649 15% 85%
9 여행박사 1,345 30% 70%
10 여행스케치 1,044 24% 76%

▲여행사 트렌드 지수 분석 결과 ⓒ랭키파이

연령별 선호도에서는 하나투어가 10대 1%, 20대 10%, 30대 21%, 40대 29%, 50대 40%로 나타났다.

 

순위 키워드 트렌드지수 10대 20대 30대 40대 50대
1 하나투어 33,240 1% 10% 21% 29% 40%
2 노랑풍선 12,966 1% 9% 20% 30% 41%
3 마이리얼트립 10,622 1% 28% 40% 20% 12%
4 롯데관광 4,047 0% 6% 11% 19% 64%
5 동백여행사 2,405 0% 1% 3% 7% 89%
6 한진관광 1,779 0% 3% 10% 16% 70%
7 여행이지 1,673 0% 10% 18% 27% 45%
8 굿모닝여행사 1,649 0% 2% 4% 7% 87%
9 여행박사 1,345 0% 5% 18% 38% 39%
10 여행스케치 1,044 1% 4% 10% 17% 69%

▲여행사 트렌드 지수 분석 결과 ⓒ랭키파이

카카오플러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