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7 21:47 (월)
관광공사·CJ ENM, 한류 팬 방한 관광 수요 증대 맞손
상태바
관광공사·CJ ENM, 한류 팬 방한 관광 수요 증대 맞손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4.19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한국관광공사는 CJ ENM과 글로벌 한류 팬 방한 수요 증대를 위해  오늘(19일) CJ ENM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해외 대형 한류 행사를 통해 한국관광을 홍보하고, K팝을 비롯한 K컬처의 인기가 실제 관광객 유치로 이어질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 위해 추진됐다. 

한국관광공사 관광콘텐츠전략본부 유진호 본부장(우)과 CJ ENM 음악콘텐츠사업본부 옥영주 경영리더가 19일 CJ ENM센터 1층 탤런트 스튜디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관광공사 관광콘텐츠전략본부 유진호 본부장(우)과 CJ ENM 음악콘텐츠사업본부 옥영주 경영리더가 19일 CJ ENM센터 1층 탤런트 스튜디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CJ ENM은 전 세계에 K컬처를 알리는 대표적인 기업으로, 매년 세계 각지에서  MAMA AWARDS, KCON 등 대규모 한류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지난 12년간 총 32회 개최된 KCON의 누적 방문객은 무려 169만여 명에 달한다.  

양사는 본 업무협약을 통해 ▲한류관광 및 K콘텐츠 홍보를 위한 국내외 공동 행사 추진 ▲KCON 등 글로벌 페스티벌 연계, 외래 관광객 프로모션 실시 ▲한국관광 브랜드 활용, K컬처 홍보 등 다양한 협업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공사 유진호 관광콘텐츠전략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글로벌 한류 팬덤이 한국을 더욱 가깝게 느끼고 K컬처를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공사는 앞으로도 다양한 민관 협력을 통해 신규 방한 수요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