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19 08:30 (일)
Sh수협은행, 원산도 해변서 환경정화 플로깅 캠페인
상태바
Sh수협은행, 원산도 해변서 환경정화 플로깅 캠페인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4.15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금보험공사와 ESG경영 실천... 점치어촌계에 어업활동지원금 전달도
플로깅에 참여한 강신숙 은행장과 예보 유재훈 사장 등 참가자들이 생활쓰레기와 폐어구 등 침적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사진=수협은행]
플로깅에 참여한 강신숙 은행장과 예보 유재훈 사장 등 참가자들이 생활쓰레기와 폐어구 등 침적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사진=수협은행]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Sh수협은행(은행장 강신숙)은 지난 12일 충남 보령 원산도 해변에서 예금보험공사(사장 유재훈, 이하 ‘예보’)와 공동으로 ‘해안가 환경정화 플로깅’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행사에는 강신숙 은행장과 예보 유재훈 사장, 보령수협 임석균 조합장, 수협은행과 예보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수협은행은 매월 ESG 경영 협약을 맺은 기관, 단체 등과 함께 전국 어촌마을과 해안가를 찾아 환경정화 플로깅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예보의 반려 해변 입양 1주년을 기념해 공동으로 추진됐다. 

예보는 지난해 원산도 해변을 반려 해변으로 입양하고 보령수협 산하 점치어촌계와 ‘어촌사랑 자매결연’을 체결한 바 있다.

이날 캠페인은 원산도 해수욕장 일대 약 5km 구간에서 각종 생활쓰레기와 폐어구, 스티로폼 등 섬내 침적 쓰레기 100여 포대를 수거했다.

한편, 수협은행과 예보는 플로깅 행사에 앞서 점치어촌계(계장 김선곤)에 어업활동지원금과 마을 발전기금을 각각 전달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등 어업인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주는 지원을 지속적으로 펼칠 것으로 약속했다. 

강신숙 수협은행장은 이날 행사에서 “예보의 반려해변인 이곳 원산도 해변이 더 아름다운 어촌마을이자 미래 수산자원의 보고로 지속될 수 있도록 오늘 하루 조금 힘들더라도 최선을 다하자”며 “ESG경영은 이처럼 작은 힘이나마 우리 바다와 어촌마을을 깨끗이 하고, 수산자원을 지킴으로서 도시와 어촌이 함께 상생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