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07:28 (월)
 에어서울, 1인당 뮤료 위탁수하물 1PC, 15kg→개수 제한 없애고 일행간 무게 합산 가능
상태바
 에어서울, 1인당 뮤료 위탁수하물 1PC, 15kg→개수 제한 없애고 일행간 무게 합산 가능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3.11.0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선, 현행 피스(piece)제에서 무게(Kg)제로 변경

[투어코리아=정하성 기자] 에어서울이 오늘(1일)부터 1인당 무료 위탁수하물의 허용량을 기존 1PC, 15kg에서 개수 제한 없는 15Kg까지 허용한다. 

함께 수속하는 일행 간의 위탁수하물 무게 합산도 가능해져, 여행객들은 개별 무게 초과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다.

위탁수하물 요금제는 무게에 따른 차등 판매 제도로 변경된다.

기존에는 1PC, 15kg 단위로만 추가 구매할 수 있었으나, 앞으로 온라인 사전 구매 시에는 5Kg, 공항 현장 구매 시에는 1kg 단위로 추가 구매할 수 있다. 요금은 일본, 중국, 동남아 등 노선마다 다르다. 단, 특가 운임은 제외다. 

국내선은 초과 수하물에 대해 기존에 없던 ‘사전 구매 요금제’를 실시한다. 위탁수하물 15kg 이상 이용 시, 온라인을 통해 5kg 당 8,000원의 금액으로 사전 구매할 수 있다.

위탁수하물 규정은 판매일 기준 11월 1일부터 변경 적용되며, 상세 내용은 에어서울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웹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