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3-05 10:00 (화)
에어프레미아, 하늘위 인기 먹거리는? 장거리엔 라면, 단거리는 '맥주'  
상태바
에어프레미아, 하늘위 인기 먹거리는? 장거리엔 라면, 단거리는 '맥주'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3.09.20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월간 총 5만개 기내 상품 판매… 승객 4명 중 1명은 기내 판매상품 이용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하늘위에선 어떤 음식이 인기일까. 에어프레미아(Air Premia)가 최근 3개월간(6~8월)의 기내 판매현황을 분석한 결과, 장거리 노선에서는 라면이, 단거리 노선에서는 맥주가 가장 많이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3개월간 에어프레미아를 탑승한 고객은 총 20만8000여명, 기내에서 판매된 상품은 5만개로 전체 탑승객 4중 1명이 기내 판매상품을 이용했다.

LA와 뉴욕, 프랑크푸르트 등 장거리 노선에서는 컵라면이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컵라면은 장거리 노선에서 판매된 3만9000여개의 판매상품 중 19.6%인 7600개로 1위를 차지했다. 

에어프레미아는 좌석 등급에 상관없이 장거리 노선에 2회의 기내식을 제공하고 있지만, 10시간이 넘는 비행시간을 생각하면 무료함과 출출함을 달래주는 하늘 위의 라면이 인기가 높은 것으로 분석된다.

컵라면에 이어 스낵류 6400여개, 맥주 5100개, 콜라 4000개, 셀프 칵테일을 즐길 수 있는 칵테일 세트 2900개가 장거리 노선에서 주로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나리타, 방콕, 호찌민 등 중·단거리 노선에서는 맥주가 가장 많이 팔렸다. 1만1000여개의 판매상품 중 맥주는 21.2%인 2200개가 판매됐다. 이어 콜라가 1400여개로 2위를, 닭다리 스낵이 1100여개로 3위를 차지했다. 장거리 노선에 비해 상대적으로 짧은 비행시간 덕에 가벼운 주류와 스낵이 인기가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프레미아는 앞으로도 기내 인기 판매상품을 중심으로 다양한 세트 구성을 선보이는 등 고객의 니즈에 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현재도 에어프레미아는 ‘치맥 콤보(치킨·맥주)’ ‘프맥 콤보(프레첼·맥주)’ ‘와트 콤보(와인·트러플 감자칩)’ 등으로 구성된 ‘프레미아 콤보’ 상품을 7000~11000원 사이에 판매하고 있으며, 얼음잔에 위스키와 주스를 섞어 직접 칵테일을 제조해 마실 수 있는 ‘칵테일 세트’도 7000~8000원선에 판매 중이다.

에어프레미아 관계자는 “노선별 판매현황을 모니터링해 고객의 니즈에 맞는 기내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라면서 “한층 더 편안하고 즐거운 비행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고객의 선호와 취향에 항상 귀 기울이는 항공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에어프레미아 B787-9 드림라이너 항공기
에어프레미아 B787-9 드림라이너 항공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