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2 14:09 (수)
연천 '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 5감 체험형 축제로 열려!
상태바
연천 '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 5감 체험형 축제로 열려!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3.08.0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7~8일 연천 전곡리유적서

[투어코리아=정하성 기자]DMZ U.N.정전협정 70주년을 맞아 '제7회 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이  5감 체험형 축제로 오는 10월 7일부터 8일까지 2일간 연천 전곡리유적에서 펼쳐진다.

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은 (사)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중앙회가 주최/주관하며 연천군, 연천군의회, 동두천시, 동두천시의회, 경기북부보훈지청 등이 후원한다.

이번에 공개되는 포스터 앞면에는 DMZ인 Yes연천을 강조하고 밀리터리 매니아들의 활동을 통해 자유, 평화, 통일을 염원하기 위한 상징성을 표현했으며, 6.25 한국전쟁 당시 한국을 구하기 위해 젊음의 청춘에 목숨 바쳐 참여했던 참전 국가들의 예우와 U.N.정전협정 70주년을 축하하기 위한 표현을 강조했다.

올해 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은 ▲전시마당(기동장비, 화력장비, 통신장비, 감시장비, 밀리터리용품 등) ▲공연마당(군악대 소공연, 군장병 장기자랑, 팔씨름대회, 동아리공연), ▲체험마당(서바이벌, 밀리터리 매니아들의 퍼포먼스외) ▲홍보마당 등 방문객들이 다양하고 유익한 군(軍)문화를 직접 접할 수 있도록 열릴 예정이다.

특히 세계 각국의 군(軍) 문화를 체험하고 평화, 통일, 안보에 대한 중요성을 부각하고 정치적 이념이나 군사적인 목적을 배제하여 군 복무의 추억을 간직한 기성세대와 병역의무를 앞둔 청소년들에게 병영생활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할 계획이다.

김덕현 연천군수는 “이 축제를 통해 국가의 중요성과 군(軍)에 대한 이미지를 개선하여 보고, 듣고, 만지고, 느끼는 5감 체험형 축제를 개최해 나라 사랑의 애국심을 배양하고 민·관·군 소통의 장을 마련하여 군(軍)문화 확산에 이바지하고자 하는 뜻에서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성원 국회의원도 “2025년 연천군 신서면에 들어서는 제3현충원이 완공되면 호국의 도시로 전국에서 주목받는 연천군이 될 것이다, 그 발판이 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 군 문화축제다”라면서 “연천군이 세계 군문화 축제 도시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종호 이사도 “어렵게 시작한 군 문화축제가 해가 거듭될수록 참여자들과 방문객들이 1일 행사로는 아쉬움이 많다는 뜻을 반영하여 김성원 명예위원장과 백호현 이사장 이하 임원들이 방문객들의 호응에 부응하고자 2일 행사를 추진하게 되었다”면서 “차질 없는 행사를 준비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