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07:28 (월)
올 여름휴가 어디로 갈까?...여행이지, 최고 인기 여행지는 베트남·서유럽
상태바
올 여름휴가 어디로 갈까?...여행이지, 최고 인기 여행지는 베트남·서유럽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3.06.01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행이지, ‘올여름 휴가철 여행 트렌드’ 분석..단거리 베트남·장거리 서유럽 선호도 높아

교원투어 '여행이지'는 올여름 휴가철 인기 여행지로 베트남과 서유럽을 꼽핬다. 코로나19 이전보다 장거리 여행 비중이 크게 늘었고, 동유럽과 대만이 새롭게 10위권에 진입하면서 주목받는 휴가지로 떠올랐다.

여행이지는 여름 휴가철 성수기 시즌인 오는 7월 말부터 8월 초(7월 28일~8월 6일)까지의 여행 예약 데이터(출발 기준)를 토대로 ‘올여름 휴가철 여행 트렌드’를 분석했다.

베트남 다낭/사진-여행이지
올여름 휴가철 최고 인기 여행지로 꼽힌 베트남 다낭 골든브릿지/사진-여행이지

먼저 휴가철 가장 인기 있는 여행지로 휴양과 관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베트남(16.6%)이 꼽혔다. 이어 서유럽(13.5%), 필리핀(8.3%), 일본(8.1%), 북유럽(6.9%)이 2~5위를 차지했다. 동유럽(6.8%), 중국(6.7%), 대만(5.7%), 호주(5.0%), 튀르키예·그리스(4.0%)는 6~10위에 올랐다.

1위를 차지한 베트남은 가까운 거리는 물론, 부담 없는 여행 비용으로 휴양을 즐길 수 있는 만큼, 코로나19 이전부터 여행객 선호도가 높은 곳으로 꼽혀왔다. 이 같은 장점이 상품 예약에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베트남에선 다낭과 나트랑 등 휴양지 선호도가 두드러졌다. 다낭 상품이 전체 예약의 48%를 차지했고, 나트랑이 31%로 뒤를 이었다.

베트남에 이어 2위에 오른 서유럽은 매년 휴가철마다 많은 여행객이 찾는 대표적인 인기 여행지다. 5월 초 황금연휴 기간에도 장거리 여행지 가운데 가장 높은 예약률을 보인 바 있다.

서유럽 중에선 이탈리아 로마와 스위스 체르마트·취리히, 영국 런던을 찾는 상품 예약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스위스 풍경/ 사진-여행이지
스위스 풍경/ 사진-여행이지

이어 필리핀과 일본이 각각 3위와 4위에 랭크됐다. 필리핀은 세부와 보라카이 상품에 집중되면서 휴양을 선호하는 경향이 짙은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은 삿포로 상품과 오사카 상품을 합친 비중이 80%를 훌쩍 뛰어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 가운데 삿포로는 여름철 평균기온이 24도로 쾌적하게 여행할 수 있는 데다, 봄과 여름에 개화하는 여러 가지 꽃을 볼 수 있어서 겨울 못지않게 여름에도 선호도가 높다.

오사카는 고베, 교토 등 인근 도시를 한꺼번에 둘러볼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이에 도시 관광을 선호하는 여행객들이 주로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