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5 21:57 (화)
정선 아리랑박물관, 미디어아트 '저들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전시 개막
상태바
정선 아리랑박물관, 미디어아트 '저들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전시 개막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3.05.1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들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8월 27일까지 전시

정선 아리랑박물관에서청년 영상 예술팀 ‘팀 히치콕의'  미디어아트 '저들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EVERYTHING WILL BE OK (Requiem æternam dona eis : EVERYTHING WILL BE OK' 전시가 9일 개막, 오는 8월 27일까지 전시된다.

이번 대관전시는 'ACCF미디어아트 공동 협력 전시 공모'를 통해 아리랑박물관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재단이 상호협력을 통해 추진됐다.

'저들에게 영원한 인식을 주소서;은 미얀마와 5.18광주 민주화운동, 홍콩 우산혁명, 제주 4.3사건 등 아시아 곳곳에서 벌어지고 있는 아픈 역사가 되풀이 되지 않도록 하는 마음에서 제작된 영상이다.

이번 아리랑박물관 전시를 위해 아리랑과 김종률 작곡가의 ‘임을 위한 행진곡’을 편곡하여 사용했고, 아시아 민주주의 시위 현장들의 소리가 편집되어 삽입됐다.

최종수 정선아리랑문화재단이사장은 “청년 작가들의 고민이 담긴 미디어아트 전시를 통해 일상 속 뜻하지 않은 공간에서 다양한 시각의 전시를 제공하고자 ACC재단과 공동 협력 전시를 진행하였다” 며 “앞으로도 다양한 시각의 전시를 제공하여 많은 사람들이 찾아올 수 있는 박물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