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6 00:41 (금)
‘찰스 3세 국왕 정원’ 만나러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로 오세요! 
상태바
‘찰스 3세 국왕 정원’ 만나러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로 오세요!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3.05.06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영국정원, ‘찰스 3세 국왕 정원’으로 탈바꿈..포토존으로 ‘인기’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내 찰스 3세 국왕 정원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내 찰스 3세 국왕 정원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원회가 찰스 3세 국왕의 대관식을 맞이해 ‘찰스 3세 국왕 정원’을 소개했다.

이번  ‘찰스 3세 국왕 정원’은 '201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때 조성된 ‘영국정원’에서 탈바꿈한 것이다.

2023정원박람회를 준비하던 조직위가 주한영국대사관을 통해 영국 왕실의 협조를 구해 찰스 3세 국왕의 이름을 붙일 수 있도록 허가 받으면서 ‘찰스 3세 국왕 정원’으로 불리게 됐다.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내 찰스 3세 국왕 정원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내 찰스 3세 국왕 정원

정원 입구에 세워진 찰스 3세 국왕 부부의 등신대는 박람회 관람객들에게 무척 인기 있는 포토존이기도 하다.

작년 9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서거 이후, 대관식을 통해 공식적으로 국왕에 즉위하는 찰스 3세는 평소에도 정원을 사랑하고 가꾸기를 즐기는 ‘가드너’로 알려져 있다.

실제로 영국인들은 경제적인 여유가 없다는 말을 “손질할 정원 한 뼘 없이 사는 처지”라고 표현할 만큼 정원에 애정이 깊기로 유명하다.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내 찰스 3세 국왕 정원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내 찰스 3세 국왕 정원

순천만국가정원에 위치한 찰스 3세 국왕 정원은, 빅토리아 시대 폴리팜가든을 모티브로 조성했던 정원에 장미터널을 더해 더욱 영국스러운 정원으로 탈바꿈했으며, 장미가 개화하는 5월 중순부터 장관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정원에 삽니다’를 주제로 지난 4월 1일 개장한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는 35일 만에 270만 관람객을 맞이하며 성황을 이루고 있다. 행사는 10월 31일까지 개최된다.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찰스 3세 국왕 정원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찰스 3세 국왕 정원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내 찰스 3세 국왕 정원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내 찰스 3세 국왕 정원

 

<사진/순천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