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3-05 08:23 (화)
'구례300리 벚꽃축제'로 꽃비 내리는 봄 낭만 만끽
상태바
'구례300리 벚꽃축제'로 꽃비 내리는 봄 낭만 만끽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3.03.29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에서 가장 긴 벚꽃길 300리(129㎞)

전국에서 가장 긴 벚꽃길 전남 구례300리에서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어나는 시기에 맞춰 '2023 구례300리 벚꽃축제가오는 31일부터 4월 2일까지 3일간 열린다. 

구례군은 올해는 기존 “섬진강변 벚꽃축제”를 군 단위 축제로 확대해 “2023 구례300리 벚꽃축제”를 개하기로 했다.

축제 개막식은 3월 31일 오후 6시에 진행한다.

“벚꽃300리 구례를 걷다”를 주제로 축제의 주무대가 되는 서시천체육공원에서는 개막식,축하공연, 버스킹, 스탬프투어, 어린이 체험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고, 보조무대인 문척면 오섬권역 주차장에서는 섬진강변 노래자랑 등 방문객과 함께하는 다양한 이벤트가 열린다.

특히, 문척면 월평교에서 오봉정사 사이 2.5㎞ 구간은 ‘차 없는 거리’로 지정하고 멍때리는 의자, 버스킹 공연 등의 이벤트를 열어 방문객이 여유롭게 벚꽃과 섬진강변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장석우 축제추진위원장은 “굽이굽이 어여쁜 구례300리 벚꽃을 전국에 알릴 수 있도록 짜임새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순호 군수는 “많은 상춘객이 불편함 없이 300리 벚꽃을 만끽할 수 있도록 교통 대책 및 편의 시설 마련 등 축제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