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5 14:05 (토)
에어부산, 부산발 첫 일본 미야자키 부정기편 띄운다!
상태바
에어부산, 부산발 첫 일본 미야자키 부정기편 띄운다!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3.03.17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부터 4월 4일까지 왕복 5회

에어부산이 이달 23일부터 부산-일본 미야자키 노선에서 부정기 항공편을 운항한다.

이번 부정기편은 에어부산의 첫 부산발 미야자키행 운항으로, 이달 23일부터 4월 4일까지 왕복 5회 운항한다. 

김해국제공항에서 오전 8시 30분에 출발해 미야자키 공항에 오전 9시 40분에 도착하며, 귀국 항공편은 현지 공항에서 오전 11시 15분에 출발해 김해국제공항에 오후 12시 25분에 도착한다. 비행시간은 약 1시간 10분이 소요되며, 220석 규모의 A321-200 항공기가 투입된다.

에어부산 A321neoLR 항공기
에어부산 A321neoLR 항공기

일본 규슈 지역 남쪽에 위치한 미야자키는 연평균 기온 17도 이상의 온화한 날씨를 자랑하는 휴양도시로 일본의 하와이라고 불린다. 

위치가 태평양과 마주 보고 있어 빼어난 자연경관을 접할 수 있고, 골프 마니아들에게는 골프 여행지로 유명하다.

미야자키의 대표 관광지인 ‘아오시마’섬에서는 인연을 맺어주기로 유명한 신사와 파도 모양으로 형성된 환상적인 암석인 ‘도깨비 빨래판’을 볼 수 있다. 

또한 ‘오비성하마을’은 미야자키에서 만날 수 있는 작은 교토로 많은 관광객들이 즐겨 찾고 있는 곳이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코로나 이전에도 구마모토, 오이타, 도야마 등 직항이 없는 일본 도시에 활발하게 부정기편을 운항해 왔다.”라며 “이번 미야자키 부정기편 운항을 시작으로 올해 여행 수요가 많은 관광지에 적극적인 부정기편을 운항해 지역민의 여행 편의를 증진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에어부산은 지난해 10월 일본 무비자 입국과 개인 자유여행이 허용됨에 따라 일본 노선 운항 재개를 시작했다. 

현재 에어부산은 총 7개 일본 노선(부산-후쿠오카·오사카·도쿄·삿포로/인천-후쿠오카·오사카·도쿄)을 운항하고 있으며, 급증하는 일본 여행 수요에 맞춰 적극적인 운항 재개 및 증편을 실시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