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7 18:20 (수)
홍콩 신생 항공사 '그레이터베이항공', 보잉737-9 MAX 15대 구매 체결
상태바
홍콩 신생 항공사 '그레이터베이항공', 보잉737-9 MAX 15대 구매 체결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3.03.16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월 인천-홍콩 구간 취항 시작

홍콩의 신생 항공사인 그레이터베이항공(GBA)은 지난 3일 보잉사와 15대의 보잉 737-9 MAX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

그레이터베이항공은 지난 2020년 설립된 이후 2022년 7월 홍콩-방콕 노선 주 2회 운항을 시작으로 올해 1월 인천-홍콩 노선을 취항했다. 또 타이페이, 도쿄 등의 노선에 취항하고 있으며 오는 4월에는 오사카 노선을 추가 취항할 예정이다.

그레이터베이항공은 오는 2024년부터 추가 구매한 첫 항공기 인도를 시작으로 2027년까지 인도받아 2027년까지 보유 항공기를 22대로 늘릴 계획이다. 

홍콩 그레이터베이항공
홍콩 그레이터베이항공

또한, 홍콩국제공항을 세계적인 항공 허브로 해 아시아 전역의 104개 목적지로 운항하며 비즈니스 클래스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5대의 보잉 787 Dreamliner 구매 의향서도 체결했다. 

현재 4개 도시를 운항중인 기종은 보잉 737-800으로 신 기종을 인도받기 전에는 추가적으로 현 기종의 항공기를 늘릴 예정이다.

웡 초-바우(Wong Cho-bau) 그레이터베이항공 회장은 “보잉737-9 MAX를 통해 경쟁력을 얻어 항로 개척은 물론 비즈니스석 도입과 기내 wi-fi 엔터테인먼트 및 위성 인터넷 접속과 같은 최첨단 기능을 선보이게 되면 한층 더 성장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그레이터베이항공은 인천-홍콩 구간을 주 3회(화·목·토 인천 출발) 운항하고 있으며 신 항공기 도입에 따라 추후 증편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