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5 14:05 (토)
무주군, 태권도 테마 로봇 체험공간 '태권브이랜드' 2025년 6월 완공
상태바
무주군, 태권도 테마 로봇 체험공간 '태권브이랜드' 2025년 6월 완공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3.03.14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권도 성지 무주군 위상 향상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무주군청
무주군청

전북 무주군이 태권브이 조형물(태권브이 로봇 콘텐츠) 등이 설치된 '태권브이랜드'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나서, 완공시 새로운 태권도 관광명소로 떠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태권도 성지' 무주 위상 상승 효과와 함께 지역경제활성화도 기대된다.

태권브이랜드는 태권도를 주제로 한 로봇 체험공간으로, ‘무주읍 당산리 1160-1번지’ 일원에 총 192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5년 6월 완공랄 예정이다.

태권브이 로봇 콘텐츠는 로봇의 자세 변화를 위한 큰 관절 동작을 19가지 이상 독립 구동할 수 있으며, 조명과 음향을 결합한 기믹(gimmick) 연출 등 20개 이상의 외형 동작을 구현할 수 있다.

대중적 인지도를 지닌 태권브이에 4차 산업혁명 기술과 관광 체험 콘텐츠를 접목해 탄생할 '태권브이 로봇 콘텐츠'의 키포인트는 ‘움직이는 로봇’에 있다.

12m 높이로 기존 태권브이의 비율을 유지하면서, 날렵하고 강인한 태권브이 모습을 갖췄다.

현재 본체 완성을 위한 부품 조립을 앞둔 상태로, 군은 지난해 12월 태권브이 로봇 제작을 맡은 케이엔알시스템 기술연구소를 찾아 공정 과정과 설계, 디자인 등을 점검했다.

태권브이 로봇 콘텐츠 외에도 양자에너지터널, 파일럿 비밀훈련소, 관람·포토존, 퍼포먼스존, 태권브이 콘텐츠 전시체험관, 태권브이 비밀연구소, 디지털 체험 공간, 편의시설, 기반 시설 등이 들어선다.

태권브이랜드가 완공되면 태권시티 무주의 새로운 글로벌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고 태권도사관학교, 태권마을 등과 연계한 관광자원으로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현재 조성 중인 태권브이랜드가 완공되면 태권도원과 국제태권도 사관학교, 태권마을 등과 연계한 '태권도 성지' 무주군의 위상이 높아질 뿐만 아니라,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태권도의 성지’를 널리 알리는 홍보 효과와 함께 무주 읍·내 관광객 유입으로 인한 상권 활성화, 그리고 '1천만 관광객'을 목표로 하는 무주군 관광산업에 일대 전기가 마련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