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4 12:12 (수)
강훈, 국립중앙박물관 홍보대사 되다
상태바
강훈, 국립중앙박물관 홍보대사 되다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3.03.14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중앙박물관(관장 윤성용)은 배우 강훈을 국립중앙박물관의 새로운 홍보대사로 선정하고 지난 13일(월) 위촉식을 가졌다.

강훈 홍보대사는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으로 2021년 MBC 연기대상 남자 신인상에 이어 2022년 브랜드충성고객 대상과 아시아모델어워즈 연기자부분 신인상을 받은 떠오르는 별이다.

강훈 홍보대사는 올해 1월 ‘합스부르크 600년 네이버TV 촬영을 통해 국립중앙박물관과 인연을 맺고 국립중앙박물관의 홍보대사로 위촉받게 됐다.

평소 박물관을 좋아하고 자주 찾았었다는 강훈은 이번 국립중앙박물관 홍보대사 위촉을 계기로 “우리나라를 대표한 국립중앙박물관의 홍보대사로서 국내는 물론 해외에도 한국과 한국의 문화를 더욱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국립중앙박물관 윤성용관장은 “강훈 홍보대사가 우리나라의 역사와 전통문화의 전당인 국립중앙박물관을 홍보하기 위하여 다방면으로 활동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 국립중중앙박물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