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5 20:42 (토)
영동포도축제 K-컬처 관광이벤트 100선 선정
상태바
영동포도축제 K-컬처 관광이벤트 100선 선정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3.02.09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포도축제(포도 밟기
영동포도축제 포도 밟기

영동군 대표 축제인 영동포도축제가 ‘K-컬처 관광이벤트 100선’에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한국을 찾는 전 세계 관광객이 문화, 예술, 콘텐츠, 스포츠, 게임, 음식, 건축 등 다양한 분야의 한국문화를 즐길 수 있는 관광이벤트 100선을 선정했다.

충북도에서는 영동포도축제를 비롯해 증평인삼골축제, 제천한방바이오박람회, 청주공예비엔날레 등 총 4곳이 선정됐다.

영동포도축제는 과일의 고장이라 불리는 영동군의 대표 농특산물 축제다.

밤낮의 일교차가 크고 일조량이 풍부한 지역적 특성으로 인해 과수농업의 최적의 기후 조건을 갖추고 있어 최고 품질의 포도가 나고 있다.

군은 이러한 지역 특산품인 포도를 활용해 축제를 열고 있으며, 특히 영동포도축제는, 포도따기, 포도밟기, 포도낚시 등 포도를 주제로 한 다양하고 독특한 체험 프로그램이 강점이다.

영동포도축제(포도 밟기
영동포도축제 포도 밟기

군은 이번 100선 선정으로 포도의 우수성과 축제진행의 체계성을 인정받은 것으로 보고, 영동포도축제의 세계 진출 발판을 마련한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영동포도축제는 영동군 과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체험관광에 초점을 맞춘 전국 명품 특산물 대표축제로 이어져 올해 초 충북도 유망축제로도 선정돼 인센티브 1500만원을 획득하기도 했다.

100선 선정에 따라 한국관광 해외홍보 누리집 등을 통해 영동포도축제가 한국을 대표하는 관광이벤트 중 하나로 다국어로 상세히 소개될 예정이다.

또한,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는‘K-컬처 관광이벤트 100선’을 해외 주요 도시에서 ‘K-로드쇼’와 연계한 체험행사를 열고 현지 업계와 공동으로 방한 상품을 개발한다는 계획을 가지고 있다.

정영철 영동군수는“올해 영동포도축제를 전 세계에 알릴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라는 생각으로 영동군의 풍부한 명품과일과 관광자원을 활용하여 영동을 찾는 전국의 관광객과 외국인들의 관심을 끌 수 있는 축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2022영동포도축제 야간전경
2022 영동포도축제 야간 전경

<사진/영동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