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17 19:30 (금)
국립중앙박물관, ‘합스부르크 600년’특별전 3월 15일까지...전시 기간 2주 연장
상태바
국립중앙박물관, ‘합스부르크 600년’특별전 3월 15일까지...전시 기간 2주 연장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3.02.08 12: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스부르크전 전시장
합스부르크전 전시장

국립중앙박물관은 특별전 ‘합스부르크 600년, 매혹의 걸작들’전시를 2주 간 연장하여 3월 15일까지 운영한다.

합스부르크 왕가가 600년에 걸쳐 수집한 오스트리아 빈미술사박물관 소장품 96점을 선보이는 이번 전시는 개막한 후로 연일 매진이 이어지는 등 대중의 큰 관심을 받았다.

당초 국립중앙박물관은 봄방학이 종료되는 삼일절까지 이번 전시를 선보일 예정이었으나, 더 많은 관람객에게 전시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전시 기간 연장을 결정했다.

합스부르크전 전시장
합스부르크전 전시장

이번 특별전은 합스부르크 왕가의 대표 수집가를 통해 유럽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합스부르크 가문을 이해하고, 그들의 예술 후원자이자 수집가로서의 면모를 새로이 조명하는 전시로, 회화, 공예품, 갑옷, 태피스트리 등 다양한 작품을 출품하여 주목받았다. 

전시품을 설명하는 다양한 정보와 감각적인 영상 자료들 역시 합스부르크 인기몰이에 큰 역할을 하며 대중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합스부르크전 전시장
합스부르크전 전시장

연장되는 3월 2일부터 3월 15일까지의 온라인 예매는 2월 10일 오전 10시부터 가능하다. 아직 전시를 관람하지 못했거나 전시의 감동을 다시 느껴보고자 한다면 이번 기회를 놓치지 마시기 바란다.

이번 전시 기간 연장 제안에 대해서 빈미술사박물관 자비네 하크(Sabine Haag) 관장 역시 “양국 간의 문화 교류 증진 차원에서 훌륭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기쁘게 연장을 수락한다”고 밝혔다.

합스부르크전 전시장
합스부르크전 전시장

 

<사진/국립중앙박물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23-02-08 13:00:11
아싸~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