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7 09:54 (화)
안동 암산얼음축제 9일간 27만명 찾아..지난 4~5일에만 14만5천여명 방문
상태바
안동 암산얼음축제 9일간 27만명 찾아..지난 4~5일에만 14만5천여명 방문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3.02.06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4년 만에 다시 열린 안동 암산얼음축제에는 지난 1월28일부터 2월5일까지 9일간 27만5천여 명이 몰려 영남권 최대 겨울 축제임을 재확인했다. 

특히 축제의 마지막 주말인 지난 4일~5일에는 안동 암산얼음축제에 14만 5천여 명의 관광객이 찾았다.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얼음판 위에는 수천 명의 가족 관광객들이 얼음썰매, 빙어낚시, 얼음 미끄럼틀 등을 즐기며 장관을 이뤘다. 또한, 겨울왕국을 온 듯한 얼음 조각 조형물, 짜릿한 수십 미터의 빙벽과 이글루는 가족 사진을 찍는 행렬로 북적였다.

토·일요일에는 썰매타기 대회와 아이스컬링 대회도 열려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 먹거리 부스 등 식당가에서 추위를 피해 간단한 음식도 즐길 수 있었다.

또한 페이백 시스템이 적용돼 얼음 썰매와 빙어낚시 체험권을 사면 축제장과 인근 남후면 일대 식당에서 이용할 수 있는 5,000원 상품권을 되돌려줘 축제 만족도를 끌어올렸다.

축제장은 주말마다 3,700여 면의 주차장이 만차되고 축제장 진입도로에는 입장 차량으로 줄이 늘어서는 진풍경을 연출했다.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시는 아흐레간 연인원 560여 명이 투입돼 축제 운영 및 안전, 방역, 환경, 교통, 주차 등 축제장 곳곳에서 관광객의 편의를 살폈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4년 만에 열린 암산얼음축제에 대구와 경남 등 타지 관광객이 상당한 호응을 보이며 새로운 발전의 가능성을 확인했다”라고 밝혔다. 

또한, “올해부터 안동 고유의 문화와 계절별 매력을 담은 사계절 축제를 본격 추진해 축제가 끊이지 않는 생동감 있는 도시를 만들 예정이다”라며 “재미와 감동을 주는 역동적인 콘텐츠로 지역경제에 이바지하는 국가대표 관광도시로 성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안동 암산얼음축제

 

<사진/안동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