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5 22:37 (일)
'전남관광 대도약'... 국내 1억‧해외 300만 관광객 유치 각오 다져
상태바
'전남관광 대도약'... 국내 1억‧해외 300만 관광객 유치 각오 다져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2.11.29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 '제49회 관광의 날 기념식' 국내 1억 명, 해외 300만명 관광객  유치 의지 퍼포먼스 펼쳐

'2022~2023 전남 방문의 해'를 운영 중인 전남도가 국내 관광객 1억 명, 해외 관광객 300만 명 유치각오를 다졌다.

전남도는 29일 현대호텔 바이 라한목포에서 관광산업 발전을 위해 관광인의 노고를 격려하고, 국내외 관광객 유치 목표 달성을 다짐하는 제49회 관광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 우승희 영암군수, 임광호 전남관광협회장, 이건철 전남관광재단 대표이사, 장재호 전남문화관광해설협회장, 관광산업 종사자 140여명이 참석했다.

기념식에서는 관광산업 일선에서 노고가 많은 관광산업 종사자와 공무원에 대해 도지사 표창 18명, 전남관광협회장 표창 7명 등 총 25명을 표창했다.

이어 전남관광 대도약 관광인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국내 1억 명, 해외 300만 관광객 유치의지를 다지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는 격려사를 통해 "신한카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 전남이 서울 거주자 여름 휴가지 전국 3위 명소로 급부상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국가 대표 관광지로 떠오르고 있다"며 "전남이 글로벌 관광을 선도할 수 있도록 관광인의 적극적인 동참과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