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2 19:29 (금)
지금 카타르에선...응원 열기 못지 않은 '한국관광' 홍보 열기 한창
상태바
지금 카타르에선...응원 열기 못지 않은 '한국관광' 홍보 열기 한창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2.11.25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 현지서 월드컵 연계 특별홍보 캠페인 돌입
24일 특별 응원이베트가 열리는 카타르 한국관광홍보관에서 방문객들이 태권도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24일 특별 응원이베트가 열리는 카타르 한국관광홍보관에서 방문객들이 태권도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2022 월드컵이 열리는 카타르에서 축구와 함께 '한국관광 홍보' 열기도 달아오르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보균)와 한국관광공사(사장 김장실)는 세계의 이목이 집중되는 카타르월드컵을 한국관광 홍보의 계기로 적극 활용하고자 지난 20일부터 다양한 홍보 캠페인에 들어갔다.

이캠페인은 코로나 대유행으로 막혔던 방한 수요, 특히 한국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중동시장의 조기 회복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를 위해 문체부와 공사는 20일 도하 중심부 코니시(Al Corniche) 해변에 한국관광홍보관(이하 홍보관)을 연 바 있다.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4일 특별 응원이벤트가 열리는 카타르에서 한국관광홍보관을 둘러보고 있다.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4일 특별 응원이벤트가 열리는 카타르에서 한국관광홍보관을 둘러보고 있다.

우루과이전이 있던 24일 홍보관에서는 특별 응원이벤트가 열렸다. 행사엔 홍보관 방문객들을 포함, 한국대사관, 한인회, 그리고 민간 응원단체인 글로벌 아리랑 응원단과 카타르대학교 한류동호회 회원 등 약 500여 명이 참석, 아쉬운 무승부를 뒤로하고 남은 경기에서의 선전을 기대하며 열띤 응원전을 펼쳤다.

특히 격파와 발차기 등 태권도 시연과 대형 붓글씨 캘리그라피가 결합된 블랙닷(Blackdot) 공연 K-팝 밴드 세마(SEMA)의 특별공연 등 눈앞에서 펼쳐지는 한국문화에 열광했다.

한류동호회 회원인 대학생 누르(Nour)는“K-팝 펌프, 인생네컷 사진촬영, 나전칠기 공예, 공연 등 평소 관심 많았던 한국의 흥미로운 콘텐츠와 볼거리들이 가득했다”며 “졸업 후 가족, 친구들과 꼭 한국을 방문해 생생한 문화 체험을 하고 싶다”는 소감을 전했다. 

24일 카타르 월드컵에서 응원 단체가 공연을 펼치고 있다
24일 카타르에서 한 응원 단체가 공연을 펼치고 있다

온라인 SNS를 활용한 홍보도 한창이다. 홍보관 방문 인증사진을 개인 SNS계정에 올리는 이벤트가 오는 25일까지 진행 중이며, 오는 30일까지는 한국대표팀 응원 메시지 댓글 및 해시태그 이벤트, 여행하고 싶은 한국관광지 업로드 이벤트를 동시 진행하여 한국관광 홍보효과를 높이고 있다.

이밖에 월드컵 기간 중동지역 한국문화 관심층을 대상으로 공사 채널 활용 월드컵 테마 한국관광 유튜브, 인스타그램 홍보도 집중 추진한다.

24-25일 양일간은 중동지역을 대상으로 활발히 활동하는 한국인 인플루언서인 라픽이 ‘라픽과 함께 미니게임을!’이벤트로 미니게임과 함께 행사 현장 중계를 진행한다.

또한 국내 거주 카타르인 인플루언서 칼리드와 중동 전문 한국인 인플루언서 잔나코리아가 출연, 붉은악마 콘셉트로 스포츠 미니게임, 한국관광홍보관 행사, 카타르와 한국의 관광지와 먹거리 등을 소개하는 유튜브 영상도 지난 17일부터 송출돼 15만 조회 수를 기록하고 있다.  

현지에서 캠페인을 담당하는 공사 홍현선 두바이지사장은 “지난 20일 개관한 한국관광홍보관엔 매일 2천여 이상의 중동인들과 글로벌 축구팬들이 방문해 다양한 한국관광과 문화를 체험하고 한국여행에 대해서도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중동 내 높아진 한국에 대한 관심을 한국여행으로 이끌어 중동 방한관광시장 조기 회복의 계기가 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4일 특별 응원이벤트가 열리는 카타르에서 한국관광홍보관을 둘러보고 있다.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4일 특별 응원이벤트가 열리는 카타르에서 한국관광홍보관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한국관광공사>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