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2 19:29 (금)
남해군, 산·바다 어우러진 '자연휴양림' 조성한다
상태바
남해군, 산·바다 어우러진 '자연휴양림' 조성한다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11.2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65억 원 투입, 2025년까지 1단계 사업 추진…체험·교육 공간 구축
남해군자연휴양림 조감도 최종보고회
남해군자연휴양림 조감도 

남해군이 삼동면 물건리 산228-1번지 일원에 산과 바다가 어우러진 33ha 규모의 자연휴양림을 조성할 계획이다.

남해군은 최근 증가하는 산림휴양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2020년 자연휴양림 타당성 평가를 받은 바 있으며, 2021년 지정·고시 절차를 마무리한 바 있다.

남해군은 21일 장충남 군수와 주요 간부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남해군 자연휴양림 조성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남해군자연휴양림 조감도 최종보고회
남해군자연휴양림 최종보고회

남해군은 총 사업비 165억 원 중 94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5년 말까지 자연휴양림 1단계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남해 자연휴양림은 △바다숲 지구 △이랑숲 지구 △뜰안숲 지구 △보물숲 지구로 조성되며, 1단계 사업을 통해 숙박시설 10동·안내센터 1동·진입로·주차장, 편의시설·야영시설·체험시설 등이 구축된다.

이날 최종보고회에는 각 구역별 특색 있는 산림 시설들이 소개되었으며, 힐링과 휴식은 물론 숲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여러 방안들이 제시됐다.

장충남 군수는 “남해군의 첫 산림휴양 시설이 대한민국 최고의 청정함과 아름다움을 간직할 것이라 자신한다”며 “자연을 훼손하지 않고 최대한 보존하는 데 주안점을 두고,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산림 복지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