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2 19:29 (금)
싱가포르항공, 인천-싱가포르 일 4회로 증편 한국 노선 확대
상태바
싱가포르항공, 인천-싱가포르 일 4회로 증편 한국 노선 확대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11.23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지역 운항, 2024년 3월까지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

싱가포르항공이 인천-싱가포르 노선을 일 4회로 증편하고, 부산-싱가포르 노선 운항을 재개하는 등 한국 노선 확대에 나선다. 

뿐만 아니라 싱가포르항공은 아시아 지역 운항 서비스를 2024년 3월까지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할 계획을 발표했다. 

내년 3월부터 10월 사이 인기 노선들에 대한 수요를 고려해 2023년 3월 타이베이 노선 증편을 시작으로 서울, 오사카 등 아시아 주요 도시를 잇는 항공편의 운항을 확대한다. 

특히 싱가포르와 한국을 연결하는 인천 노선 추가 증편과 더불어 부산 노선 재개에 집중할 예정이다.

싱가포르항공은 2023년 6월 2일부터 부산-싱가포르 노선 운항을 재개해 주 4회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하루 3회 운항되던 인천-싱가포르 노선은 2023년 6월 1일부터 1회 증편으로 매일 총 4회(주 28회) 운영될 예정이다. 해당 증편으로 싱가포르항공의 서울과 싱가포르를 연결하는 항공편은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100% 회복하게 된다.

싱가포르항공은 부산 노선 재개 및 서울 노선 증편과 더불어  태국(방콕), 일본(후쿠오카, 나고야, 오사카), 베트남(하노이, 호치민), 말레이시아(쿠알라룸푸르), 필리핀(마닐라), 캄보디아(시엠레아프), 대만(타이베이) 등 다양한 지역으로의 취항을 재개할 계획이다.

조안 탄 (JoAnn Tan) 싱가포르항공 마케팅 기획 수석 부사장은 “아시아 지역 국가들의 입국규제 완화에 따른 항공 수요 증가에 맞춰 증편을 결정했다”며, “아시아 지역 주요 노선에 대한 고객의 수요를 충족시키고, 여행객들이 선호하는 항공사로서 높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