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6 18:47 (월)
에미레이트 항공, 올 상반기 매출 131% 증가...역대 최대 수익 기록
상태바
에미레이트 항공, 올 상반기 매출 131% 증가...역대 최대 수익 기록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11.15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미레이트 항공의 올해 상반기 매출이 전년동기 대비 131% 성장, 역대 최대 규모인 11억 달러의 수익을 기록했다. 

에미레이트 항공의 모기업인 에미레이트 그룹도 최근 재무성과 보고를 통해 총 매출은 153억 달러를 달성, 전년대비 128% 상승했다고 밝혔다. 또한 그룹의 수익은 12억 달러, 현금 보유고는 89억 달러로 집계됐다.

에미레이트 그룹 쉐이크 아흐메드 회장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침체되었던 항공 수요가 이번 상반기에 많이 회복되고, 여행 제한이 점차 풀리면서 에미레이트 그룹은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라며 “향후 몇 개월간은 항공 노선 회복과 우수한 인재 채용에 더욱 집중, 내년에도 성장세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에미레이트 항공은 두바이 허브를 중심으로 글로벌 네트워크를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하기 위해 두바이-텔아비브 노선 등 신규 노선을 추가한 바 있다. 

이와 더불어, 에어캐나다, 유나이티드 항공 등 12개 항공사와 코드쉐어 협정을 맺는 등 네트워크 확대에 주력했다.

또한 지난 9월 30일 기준으로 에미레이트 항공은 보잉 777 항공기와 A380 항공기를 다량 도입해 고객들에게 140개 노선을 제공했다. 이러한 활동을 통해 에미레이트 항공은 4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약 6개월간 전년대비 228% 증가한 2천만명을 수송했으며, 여객 탑승률은 작년 47.9%보다 약 30% 상승한 78.5%를 기록했다.

이외에도 에미레이트 그룹 내 공항 지상 조업 사업 부서인 드나타(dnata)는 올해 상반기에 20억 달러의 매출 및 6,400만 달러의 최대 수익을 기록했다.

한편, 에미레이트 항공은 탄소 배출량을 최소화하고, 효율적인 항공기를 운항하기 위해 장기 전략을 시행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새로운 보잉 777 기종 2대를 도입하고 오래된 화물기는 반납했다. 또 11월부터 120대의 항공기에 최신형 기내 제품을 장착하기 위한 대규모 투자를 시작했ㅇ,며, 2024년에는 새로운 여객기 모델을 도입할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