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5 14:05 (토)
동해시 무릉별유천지, 문화·예술·관광 어우러진 '문화예술복합공간’로 진화
상태바
동해시 무릉별유천지, 문화·예술·관광 어우러진 '문화예술복합공간’로 진화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10.18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이스 실버라이닝’ 전시회 11월 27일까지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2층 갤러리에서 개최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갤러리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갤러리 전시 작품

동해시 무릉별유천지가 , 문화·예술·관광이 어우러진 문화예술복합공간으로 진화하고 있다. 

동해시에 따르면, 지난 17일부터 11월 27일까지 약 한달간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2층 갤러리에서 ‘스페이스 실버라이닝(Space Silverlining)’을 주제로 현대미술 순회 전시회가 열린다.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갤러리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갤러리

이번 전시회는 ‘세종파트너스(대표 유세종)’기획으로 열리는 공공시설 내 전시지원사업으로, 신진 작가들의 복합매체를 사용한 작품 전시를 통해 아트 인큐베이터 혹은 아트 에어로스페이스 느낌의 공간으로 꾸며졌다.

특히, 갤러리 지오타노바 프로젝트 작가로 장기적 상생 성장 프로그램에 참여 중인 5명의 여성청년작가 형다미, 나윤정, 김윤나, 김누리, 이주연 작가 등 33점의 작품이 전시되어 무릉별유천지가 또 하나의 이색 공간으로 조성됐다.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갤러리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갤러리

전시공간의 경우, 무릉별유천지를 재해석하여 관람객들에게 전방위적인 공간의 예술적 경험을 제공하게 되며, 레저 엔터테인먼트 공간 뿐만 아니라 현대예술의 흐름까지도 담아내 문화예술복합공간으로 거듭난다는 방침이다.

이인섭 관광개발과장은 “산업현장으로서의 지난 40년간 석회석 채굴지였던 흔적이 체험시설과 이색적인 관광명소로 변모 했듯이, 이번 전시회를 통해 앞으로 무릉별유천지가 문화와 예술, 관광이 함께 어우러지는 문화관광 명소로 거듭나도록 하겠다 ”고 말했다.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갤러리
무릉별유천지 쇄석장 갤러리

<사진/동해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