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30 15:34 (수)
에어서울, 11월 일본 다카마쓰 노선 운항 재개..일본 소도시 여행 즐겨볼까!
상태바
에어서울, 11월 일본 다카마쓰 노선 운항 재개..일본 소도시 여행 즐겨볼까!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10.07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운항 기념 특가 ‘왕복총액 21만 원대’

에어서울이 11월 23일부터 인천~다카마쓰 노선의 운항을 재개한다. 도쿄, 오사카 등 대도시를 제외하고 일본 소도시 지방공항이 열리는 것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처음이다.

인천~다카마쓰 노선 재개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지난 2020년 3월 부로 다카마쓰 노선을 중단한지 약 1,000일 만으로, 오는 11월23일부터 주 3회(수, 금, 일)  운항된다. 

에어서울 항공기

이번 재운항 기념 특가 이벤트도 오늘(7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 실시된다.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사용료를 포함한 편도총액은 111,700원부터, 왕복총액은 215,000원부터이며, 위탁수하물(1PC)도 무료로 제공한다. 탑승기간은 11월 23일부터 2023년 3월 25일까지다.

에어서울의 다카마쓰 왕복항공권을 구매한 사람은 현지 리무진 왕복티켓과 주요 관광지 입장권 등 다양한 혜택이 포함된 쿠폰북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에어서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우동의 본고장, 예술의 섬 등으로 알려진 다카마쓰는 코로나 이전까지 많은 한국인들이 방문하며 에어서울이 주 7회 운항까지 증편했던 일본의 대표적 소도시 여행지.”라며, “다카마쓰공항은 일본 정부로부터 국제선 운항이 가능한 10개 공항 중 하나로 지정되었기 때문에 조기 취항을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에어서울 항공기
에어서울 항공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