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30 16:58 (수)
이색 테마조형물 전시되는 상주 '경천섬'으로 가을나들이
상태바
이색 테마조형물 전시되는 상주 '경천섬'으로 가을나들이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10.06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동강 오리알섬의 비밀’ - 금개구리의 전설' 뒷이야기 펼쳐져
강철이(뱀)
강철이(뱀)

상주시는 경천섬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이색적인 볼거리와 재미를 선사하기 위하여 10월 8일부터 11월 7일까지 한달간 대형 테마조형물을 전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올해 봄 ‘낙동강 오리알섬의 비밀 - 금개구리의 전설’을 테마로 전시했던 금개구리와 학, 뱀, 수달의 뒷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낙동강 오리알섬에 전해오는 비밀스러운 이야기, 어떤 소원이든 이뤄준다는 몇백 년 묵은 금개구리의 전설을 들은 학과 뱀이 금개구리를 찾아 나선다는 이야기로 올해 봄 전시가 이뤄졌고, 가을에는 그 뒷이야기가 전시된다.

재루 봉황
재루 봉황

봄에 전시됐던 엄마 오리와 오리알도 다시 만나볼 수 있는데, 오리알은 예쁜 새끼오리로 부화한 모습을 선보인다. 야간조명을 설치하여 밤에도 아름다운 경관을 즐길 수 있다.

경천섬은 갖가지 수목과 꽃이 어우러진 20만㎡ 크기의 생태공원으로, 올해 한국관광공사의 ‘2022 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에 선정된 비대면 힐링 명소다. 강물 위에 설치된 수상탐방로와 강변길을 따라 낙동강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으며, 낙동강 학 전망대에서는 최고의 일몰 경관도 즐길 수 있다.

재루 봉황
재루 봉황

한편, 경천섬 주변에는 경천대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자전거박물관, 상주국제승마장, 상주보 수상레저센터, 밀리터리 테마파크 등 다양한 관광자원이 산재해 있다. 네이버 및 각종 온라인 쇼핑몰에서 ‘상주 e누리’를 검색하여, 경상북도와 상주시가 기획한 e누리 관광상품(모바일 티켓)을 활용하면 저렴하게 상주관광을 즐길 수 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경천섬은 낙동강에서 가장 아름다운 경관을 보유한 숨은 관광명소다.”며, “경천섬을 꼭 방문하셔서 감성충전소 상주의 가을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상주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