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1 18:58 (수)
초콜릿 세균수 부적합…유통판매 금지
상태바
초콜릿 세균수 부적합…유통판매 금지
  • 조민성 기자
  • 승인 2012.02.14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조민성 기자] 초콜릿 시장 최대 성수기인 밸런타인데이에 초콜릿 세균수 초과 검출돼 유통 판매 금지 및 회수 조치에 들어갔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주)오리온 제3익산공장이 생산한 ‘초코 클래식 미니 스페셜(밀크초콜릿), 유통기한(2012. 12. 27)’에서 세균수 기준 초과 검출되어 유통·판매 금지 및 회수조치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이번 부적합 제품은 인천광역시(남구청)가 자체적으로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초콜릿류를 검사한 결과, 세균수(기준 : g당 10,000이하)가 기준을 초과하여 검출(결과 : g당 140,000)된 것이다.

식약청은 부적합 판정된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섭취를 중단하고 즉시 구입처나 제조원 (주)오리온 제3익산공장으로 반품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하와이안항공, 하와이 무료여행 프로모션
제주항공, 4월 5일부터 호찌민 취항

'전국 달림이 땅끝을 달렸다'

하이원리조트, 졸업·입학생 할인

2~3월 인도는 봄 축제로 들썩

‘봄 꽃 향연’ 제주 휴애리 매화축제

"자전거로 민통선을 달린다"

(참 좋은 관광정보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