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7 19:22 (금)
화려한 ‘빛'으로 물든 수원화성 화홍문·남수문에서 가을밤 낭만 즐겨요! 
상태바
화려한 ‘빛'으로 물든 수원화성 화홍문·남수문에서 가을밤 낭만 즐겨요!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2.09.21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 23~10월 23일 한달간 펼쳐져 

‘2022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가 23일부터 10월 23일까지 한달간 수원 화홍문과 남수문 일원에서 펼쳐져 가을밤 낭만을 선사한다.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는 정조대왕이 꿈꿨던 신도시 ‘수원화성’을 최첨단 디지털 기술이 적용된 특수조명을 활용해 빛으로 표현하는 ‘빛의 향연’이다.

수원화성 화홍문, 남수문, 수원천 구간(약 1.1km)에서 매일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 진행된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등이 참석하는 개막식은 9월 24일 오후 7시 20분 화홍문 앞 특설무대에서 열린다.

‘만천명월(萬川明月) 정조의 꿈, 빛이 되다 시즌2- 개혁신도시 수원화성’을 주제로 하는 2022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에서는 정조대왕의 지극한 효심과 여민동락을 위한 개혁 신도시 수원화성 축성을 다채로운 ‘빛’으로 표현한 작품을 선보인다.

미디어파사드, 인터랙티브 아트, 키네틱 아트, 레이저터널, 특수조명을 활용한 다채로운 미디어아트 작품을 볼 수 있다.

‘미디어파사드’는 건물 외벽에 LED 조명을 비춰 영상을 표현하는 기법이고, ‘키네틱 아트’는 작품이 움직이거나 움직이는 부분을 넣은 예술 작품을 말한다.

화홍문에서는 ‘개혁 신도시 수원화성’을 주제로 4개의 미디어파사드 작품을 연작 형태로 선보인다. 아름다운 화홍문과 7개의 수문, 수원천 물길, 벽면 등을 활용한 미디어아트쇼를 볼 수 있다.

지난해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 대표작이었던 ‘정조의 문(文)·무(武)·예(禮)·법(法)’은 패턴과 그래픽, 다이내믹 모션 그래픽을 활용한 미디어아트로 새롭게 제작해 남수문에서 선보인다.

남수문에서 화홍문까지 이어지는 수원천 1.1km 구간에서는 인터랙티브, 홀로그램, 라이팅 아트 등 다채로운 미디어아트 기술을 접목한 디지털 산책길을 꾸민다.

2022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는 세계문화유산인 수원화성이 첨단 기술과 만나 관람객들과 색다르게 소통하는 축제가 될 것”이라며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많이 관람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수원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