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7 19:22 (금)
파주시 ‘통일동산 관광특구 대축제’ 24일 개막
상태바
파주시 ‘통일동산 관광특구 대축제’ 24일 개막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9.20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는 ‘2022 통일동산 관광특구 대축제’를 오는 24일부터 10월 3일까지 통일동산 관광특구 일원에서 개최한다.

축제는 ▲개막식과 탄현면 삼도품 축제(9.24.)를 시작으로 ▲헤이리 판페스티벌 2부(9.24.~10.2.) ▲스탬프투어(9.24.~10.3.) ▲거리공연(주말 및 공휴일)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 전시관 및 아재당 개방(9.24.~10.10.) ▲국립민속박물관 파주 열린 수장고 수장형 전시_수장고 산책(10.1.~ 종료 시)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특히, ▲탄현면 삼도품 축제_오두산 DMZ 철책길 걷기(9.24.)와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 전시관 및 아재당 개방(9.24.~10.10.) 등이 큰 기대를 받고 있다.

오두산 DMZ 철책길 걷기는 민간인통제구역인 오두산 군 순찰로의 약 1km의 구간을 1시간여 동안 거닐며 북한 송악산, 임진강, 한강 등의 풍경을 바라보고 평화와 통일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다.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 전시관 및 아재당 개방을 통해 흥선대원군이 거처하던 운현궁의 사랑채로, 올해 재건된 아재당의 모습을 관람할 수 있다.

이명희 관광과장은 “통일동산 관광특구는 문화, 예술, 평화, 역사, 미식, 체험, 쇼핑 등 다양한 콘텐츠가 있는 파주의 대표 관광지”라며, “이번 축제를 통해 통일동산 관광특구가 더욱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통일동산 관광특구는 2019년 4월 30일, 파주시 최초이자 경기도 접경지역 최초의 관광특구로 지정됐다.

파주시는 비대면 통일동산 관광특구 방문주간 운영, 관광안내소 설치 및 운영 등 통일동산 관광특구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왔다.

 

<사진/파주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