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1-27 18:35 (금)
클룩, AXA손해보험과 함께 해외여행자 보험 서비스 오픈
상태바
클룩, AXA손해보험과 함께 해외여행자 보험 서비스 오픈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09.08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룩이 본격적인 해외여행 수요 회복을 맞아 AXA손해보험(이하 악사손보)과 함께 해외여행자 보험 서비스를 오픈한다. 

이에 따라 오늘(8일)부터 클룩 홈페이지와 앱을 통해 악사손보 ‘다이렉트 해외여행보험’에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으며, 국내에서 해외로 출국하는 여행객이라면 외국인도 동일하게 이용 가능하다.

악사손보의 여행자보험은 ▲해외여행 중 상해사망 및 상해후유장해 ▲상해 및 질병 치료비 ▲배상책임 ▲휴대품 손해 ▲중대사고구조송환비용 ▲항공기 및 수화물 지연 보상 등 해외여행 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응급 상황에 대한 보상을 제공한다.

특히 해외에서 발생한 코로나19에 대한 통원·입원·조제 치료 시에도 보장이 가능하며, 여행 중 긴급 상황 발생 시 해외 어디에서나 연결 가능한 수신자 비용 부담의 24시간 우리말 지원 서비스를 운영해 든든한 여행을 떠날 수 있다.

또한, 가족이나 친구 등 동행자들의 생년월일만 입력하면 최대 10명까지 한 번에 가입할 수 있어 간편하다. 보험료는 여행자들이 합리적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보장 범위에 따라 기본형과 표준형, 고급형 3가지로 구성했다.

클룩은 서비스 오픈을 기념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악사손보 기존 고객들을 대상으로 액티비티부터 렌터카, 숙박까지 클룩의 전 상품을 할인받을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한다.

이준호 클룩 한국 지사장은 “해외여행 수요 회복이 빨라지고 있는 지금, 고객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글로벌 보험사 AXA손해보험과 손잡고 해외여행자 보험 서비스를 오픈하게 됐다”라며 “전 세계 49만개 이상의 액티비티부터 교통, 숙박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여행 상품을 간편하게 예약할 수 있는 ‘클룩’은 이번 여행자보험 서비스까지 오픈하며 여행에 필요한 모든 것들을 한 번에 준비할 수 있는 원스톱 플랫폼으로 나아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7월 해외로 여행을 떠난 내국인은 약 67만 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561% 증가했다. 특히 최근 입국 전 코로나19 검사 의무가 폐지되면서 해외여행 수요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